Jesus’ Demands on His Followers and James’ Demands – A Comparison

Often, people think that James, in his letter, goes beyond the demands of the Gospel and “adds onto the faith.” But when we examine Jesus’ demands on His followers, we see that James was saying nearly the same thing. This chart is from N.T. Wright’s new book, The New Testament in Its World.

Joy in the midst of trials.    James 1:2 cf. Mt. 5:10-12/Luke 6:22-23

Importance of perfection.    James 1:2 cf. Mt. 5:48

Gods generosity.    James 1:5 cf. Mt. 7:7-9/Lk. 11:9-11

Faith and doubt.    James 1:6 cf. Mt. 21:21

One who perseveres will be saved.    James 1:12 cf. Mt. 10:22; 24:13

Danger of anger.   James 1:20 cf. Mt. 5:22

Importance of doing/obeying the Word.   James 1:22-25 cf. Mt. 7:24-27/Lk. 6:46-49

Blessed are the poor.    James 2:5 cf. Mt. 5:3,5/Lk. 6:20

Love as a command.    James 2:8 cf. Mk. 12:38-44/Mt. 22:39-40

Keeping the whole law.    James 2:10 cf. Mt. 5:19

Do not murder.    James 2:11; 5:6 cf.  Mt. 5:21-30

Importance of mercy.    James 2:13 cf. Mt. 5:7

Friendship with God.    James 2:23 cf. Mt. 6:24/Lk. 16:13

Blessed are the peacemakers.   James 3:18 cf. Mt. 5:9

Blessed are the pure in heart.    James 4:8 cf. Mt. 5:8

God exalts the humble.    James 4:10 cf. Mt. 23:12/Lk. 14:11; 18:14

Refusal to judge others.    James 4:11-12 cf. Mt. 7:1-5/Lk. 6:37-38, 41-42

Rich must weep and mourn.    James 5:1 cf. Lk. 6:24-25

Against hoarding of riches.    James 5:2-3 cf. Mt. 6:19-21/Lk. 12:33-34

Dangers of riches.    James 5:4-6 cf. Mt. 6:24-25/Lk. 16:13

Coming of the Lord who is at the door.    James 5:8-9 cf. Mt. 24:33

Patience of the prophets in suffering.    James 5:10 cf. Mt. 5:12/Lk. 6:23

Avoid taking oaths.    James 5:12 cf. Mt. 5:33-37

Restoring a straying brother or sister.    James 5:19-20 cf. Mt. 18:15/Lk. 17:3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James Chapter 2

 

James speaks in this chapter about the importance of faith and love. Paul began his letter to the Colossian Christians with these words: “We give thanks to the God and Father of our Lord Jesus Christ, praying always for you, since we heard of your faith in Christ Jesus and your love for all the saints.” (Colossians 1:3-4a)

 

James 2:1-13

James teaches us that all Christians must have a biblical worldview that embraces the unity of rich and poor, based on a faith that leads to obedient action that will bless the world.

There was once a favorite praise song for Christians who wanted to express their unity in Christ that went beyond racial and class divisions.

 

We are one in the Spirit, we are one in the Lord . . .

 and we pray that all unity will one day be restored . . .

we will walk with each other . . .

we will work side by side,

and we’ll guard each man’s dignity and save each man’s pride.

All praise to the Father, from whom all things come;

and all praise to Christ Jesus, His only Son,

And all praise to the Spirit, who makes us one.”  (1966, by Fr. Peter Scholtes)

 

James introduces his teaching on the necessity of unity of poor and rich Christians, and concludes it later in chapters three and four. He was addressing churches that showed partiality to the rich while ignoring the needs of the poor. Some Christians there were applying standards of secular, ungodly society to the situation in their churches. They had a “world-friendly faith.” Paul warns against this in Romans 12:2 – “Do not be conformed to this world, but be transformed by the renewing of your mind, that you may prove what is good and acceptable and perfect will of God.”

We too easily become conformed to the world’s mindset and value systems. Without the renewing of our minds by the Holy Spirit’s planting the Word of God within us, we become “worldly Christians.” The results are racial prejudice, oppression of the poor by the rich, and many more social evils . . . all found not only in our society, but also inside our churches.

We must remember that James is not saying that it is a sin to be wealthy. The Scriptures are full of stories of men and women of wealth who used their wealth to serve others, who understood themselves to be stewards of the wealth that God gave them to be a blessing to others. We remember the Shunamite woman of Elisha’s day (2 Kings chapter 4), of Barnabas the Levite in the Book of Acts, who owned land and used it to build up the community of the Early Church; and who also, according to many scholars, used his wealth to finance the first missionary journey that he undertook with the apostle Paul. Throughout history, godly men and women of wealth have furthered the expansion of the Kingdom of God. The problem is not money; it is love of money – mammonism. The poor as well as the rich easily fall into this trap of love of money.

James gives a lot of space in this short letter to the matter of poor and rich Christians, which shows us that this was a major problem among his readers.

James described a church meeting where the ushers discriminated against a poor man. The church leaders were treating the rich like a special class, and treating the poor with contempt. He accused these Christians of judging the poor, and warned them that they themselves will be judged by the law. He made three accusations (2:6-7):

  • Oppressing the poor
  • Dragging the poor into court
  • Blaspheming the name of Christ

 

The Royal Law

He exhorts them to fulfill the “royal law” (2:8), which could also be called the “supreme law” of the Scriptures. The most wonderful explanation of this “royal law” is found in Moses’ sermon to the people of Israel, especially his exhortation in Deuteronomy 10:12-22, where he explains the essence of the law. Take a moment now and read this important passage. You will understand fully the meaning of this commandment, and you will begin to desire to live this way.

Micah 6:8 tells us clearly what God requires of those who follow Him. “He has told you, O man, what is good; and what does the Lord require of you but to do justice [mishpat], and to love kindness [hesed – also faithful love or mercy], and to walk humbly with your God?”

These two passages help us understand how James is exhorting the churches to live . . . to believe in Jesus, to love Him, and to serve Him with all our heart and soul by serving others, just as Jesus has served us.

(Remember that a good way to enrich your study of any passage of Scripture is to examine similar passages in other parts of the Bible that may help you understand what you are studying. A cross-reference Bible is a great help in your study. A basic principle of Bible study is: The Word interprets the Word.)

The royal law is to love God with all our heart and soul, and to love our neighbor as we love ourselves. On the night before His crucifixion, Jesus added a radical “new commandment” to His disciples: “A new commandment I give to you, that you love one another: just as I have loved you, you also are to love one another. By this all people will know that you are My disciples, if you have love for one another.” (John 13:34-35 ESV)

 

The Law of Liberty

What is the “law of liberty, or freedom” (James 2:12)?  It is the law of the Spirit. Romans 8:1-2 – “There is therefore no condemnation to those who are in Christ Jesus, who do not walk according to the flesh, but according to the Spirit. For the law of the Spirit of life in Christ Jesus has set us free from the law of sin and death.” The “law of liberty” is not a new law; it is a new way of obeying the law.

The Mosaic law was the law of death, because it had no power to help sinners turn away from sin. The “law of liberty,” or the “law of the Spirit of life in Christ Jesus,” gives us the power to overcome sin and obey the law.

James says it well: “Mercy triumphs over judgment.” (James 2:13) The New Jerusalem Bible says it this way: “Mercy can afford to laugh at judgment!” Mercy does not abolish justice, but fulfills it and exceeds it. (Thomas Aquinas) Mercy is the highest expression of God’s love, and as such it is the heart of the Gospel. Mercy does not undermine justice; it goes beyond justice. God does not stand beneath the demands of justice. He stands above those demands. The blueprint of the tabernacle that God gave to Moses in the wilderness shows the placement of each part of the tabernacle. The ark of the covenant, found in the “Holy of Holies,” contained the tablets of the law that God gave to Moses. But God placed the “mercy seat” above the ark of the covenant. He is a just God, righteous in all His ways. But God’s righteousness is the righteousness of love. God is love. 1 John 4:16 – “God is love, and he who abides in love abides in God, and God in him.”  God is merciful, and we are called to be like Him.

 

James 2:14-26

In this section, James shows that faith without works is dead. James 2:14 – “How does it help, my brothers, when someone who has never done a single good act claims to have faith? Will that faith bring salvation? (NJB) James is saying that God’s Word drives us out into the world to do good works in Jesus’ name. We are created to do good works, for we are “His workmanship, created in Christ Jesus for good works, which God prepared beforehand that we should walk in them.” (Ephesians 2:10)

The main point is that faith must result in good works to be complete faith. He is speaking here about the direction of true spirituality. True spirituality does not flow inward, simply blessing us and causing us to have great peace and joy. True spirituality must flow outward, into the world. The greater our faith, the more it will flow into the world. We also will have greater personal blessings, peace and joy; for the one giving the gift is blessed even more than those who receive it.

We cannot choose between faith and works. Abraham’s sacrifice of his son, Isaac, was not an act that he did apart from his faith. Rather, his obedience to what he understood to be God’s command completed his faith. Abraham’s faith was perfected through his obedience, just as it had been previously perfected by his obedience to leave his home and follow the Lord. God said to Abraham, in Genesis 22:12, “Now I know that you fear God.”

How should we understand James’ teaching? Both James and Paul taught that faith is not just belief in proper doctrines; faith is completed by good works that follow.  When James says that a person is saved by works and “not by faith alone,” he is speaking of faith that is only in the mind. True saving faith is faith that results in works of obedience to God. This is why James says, in James 2:18, “But some will say, ‘You have faith, and I have works. Show me your faith without your works, and I will show you my faith by my works.”

Faith without works is meaningless. Works without faith have no value. Our works reveal our faith. When we obey God and live out our life of faith by doing what He tells us to do, the world will see our good works and know that we are men and women of faith. God has a specific work that He wants each of us to do. But there are some works that all Christians must do. A few examples are:

  • We must love fellow Christians with the same love with which Christ has loved us.
  • We must be witnesses to Jesus Christ to the whole world.
  • We must intercede for the world.
  • We must feed the hungry.
  • We must care for the vulnerable people in our society.
  • We must forgive everyone.
  • We must work to end poverty.
  • We must fight against racial prejudice.
  • We must work for reconciliation and peace with our neighbors and among all nations of the world.
  • We must speak words that sustain the weary, not words that destroy them.

Jesus gave a new commandment, to love one another as He has loved us; by doing so, the world will know that we are His disciples. The new commandment does not eliminate the “greatest commandment” – to love God and love our neighbor as ourselves.

All too often, we Christians are known by what we do not do, or what we are against, rather than by what we do. Two examples: We let the world know that we are against abortion; and that we oppose homosexuality. Of course the Scriptures teach us that both are wrong, and it is right to work to limit abortion and to bring healing to those who are sexually disoriented. But when we simply oppose them, and make them seem to be the greatest sins of society, are we not being hypocritical? Being hypocritical means that we make a show of being very holy while at the same time doing nothing to alleviate the pain and suffering of people throughout the world. When we ignore the basic commands to care for the weak and vulnerable, to stand up for the rights of the oppressed, to fight against the sex trafficking of millions of children around the world, or to meet the needs of the poor, we make a pretense of righteousness by doing nothing more than voicing our opposition to the evils of our society. Is it any wonder that the world thinks that Christians have no sense of justice?

“For as the body without the spirit is dead, so faith without works is dead also.” (James 2:26)

 

Questions to consider

  1. The gap between rich and poor is increasing today. As a Christian, how do you see your role in helping to solve this problem, beginning in your local church and community?

 

  1. How do you understand mercy? Why is it so important to revive a spirit of mercy today?

 

  1. Do you understand the relation between faith and works? If you were to meet Martin Luther, how would you help him understand the Letter of James?

 

  1. It would be good to read through the 4 Gospels and see Jesus’ demands on His followers. You may be surprised that James tells his readers to do almost the exact same things as Jesus does in the Gospel accounts.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야고보서 제 2장

 

야고보는 이 장에서 믿음과 사랑의 중요성에 대해 말합니다. 바울은 골로새 그리스도인들에게 보내는 그의 편지를 이런 말로 시작했습니다. 우리가 너희를 위하여 기도할 때마다 하나님 우리 예수 그리스도의 아버지께 감사하노라  이는 그리스도 예수 안에 너희의 믿음  모든 성도에 대한 사랑 들었음이요.” (골로새서 1:3-4)

 

야고보서 2:1-13

야고보는 모든 그리스도인들이 세상을 축복하는 순종적인 행동으로 인도하는 믿음에 근거하여 부자와가난한 자의 연합을 포용하는 성경적 세계관을 가져야한다고 가르칩니다.

인종과 계층 간의 분열을 넘어서서 그리스도 안에서의 하나됨을 표현하기 원했던 그리스도인들이 즐겨부르던 찬양이 있었습니다.

“우린 성령 안에 하나, 우린 주님 안에 하나…

우린 기도하네 하나됨 회복될 그 날 위해 …

우리 함께 걸으리 …

우리 함께 걸으리 …

각 사람의 존귀함을 지키고 그들을 세워주리 …

모든 찬양 아버지께 만물 함께 찬양

모든 찬양 독생자 그리스도 예수께

모든 찬양 하나되게 하시는 성령께” (1966. By 피터 스콜테스 신부 (Fr. Peter Scholtes)

 

야고보는 가난하고 부유한 그리스인의 연합의 필요성에 대한 그의 가르침을 소개하고, 나중에 3장과 4장에서 그 결론을 맺습니다. 그는 가난한 사람들의 필요를 무시하면서 부자들을 편애하는 모습을 보이는교회들의 문제를 제기했습니다. 몇몇 그리스도인들은 교회의 상황에 대해 세속적이고 경건치 않은 기준을 적용하고 있었습니다. 그들은 “세상에 친화적인 믿음 (world-friendly faith)”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바울은 로마서 12:2절에서 이것에 대해 경고합니다. – 너희는 세대를 본받지 말고 오직 마음을 새롭게 함으로 변화를 받아 하나님의 선하시고 기뻐하시고 온전하신 뜻이 무엇인지 분별하도록 하라.”

우리는 너무 쉽게 세상의 사고와 가치 체계를 따라갑니다. 성령님께서 하나님의 말씀을 우리 안에 심어주셔서 우리의 생각을 새롭게 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세속적인 그리스도인”이 되고 말 것입니다. 그 결과는 인종적인 편견, 가난한 자들에 대한 부한 자들의 압제, 그리고 그보다 더 많은 사회의 악입니다. 그모든 것들은 우리 사회 뿐 아니라 교회 안에서도 발견됩니다.

야고보가, 부유해지는 것을 죄라고 말하지 않고 있음을 우리는 기억해야 합니다. 성경은 자신들의 부요함으로 다른 사람을 섬기며, 하나님께서 주신 부요함으로 다른 사람을 축복하기 위해 청지기가 되었음을이해하는 남자와 여자들의 이야기로 가득 차 있습니다. 우리는 엘리사 시대의 수넴 여인 (열왕기하 4장)과 사도행전에서 초대교회 공동체를 세우기 위해 자신의 땅을 드려 사용할 수 있도록 했던 레위인 바나바를 기억합니다. 많은 학자들에 의하면 그가 가진 부는 또한 사도 바울과 함께 했던 1차 선교 여행을위한 재정으로 사용되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역사에 걸쳐서 볼 때 경건한 남자와 여자들의 부는 하나님 나라의 확장을 촉진시켰습니다. 문제는 돈이 아닙니다. 돈을 사랑하는 것, 즉 맘모니즘(mammonism)입니다. 부한 자들 뿐 아니라 가난한 자들도 쉽게 돈을 사랑하는 덫에 빠집니다.

야고보는 부유하고 가난한 그리스도인들의 문제를 이 짧은 편지의 상당한 부분에 할애했는데, 이것은 이문제가 편지를 받는 수신자들의 주된 문제였음을 보여줍니다. 야고보는 모임의 안내자가 가난한 사람을차별하는 교회 모임에 대해 묘사합니다. 교회 지도자들은 부유한 사람들을 특별한 사람들로 대우하고 있었고, 가난한 자들을 무시했습니다. 그는 가난한 자들을 판단하는 이런 그리스도인들을 비난했고, 그들자신이 율법에 의해 심판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3가지 혐의를 그들에게 제기했습니다. (2:6-7)

  • 가난한 자들을 업신여기고 압제하는 것
  • 가난한 자들을 법정으로 끌고 가는 것
  • 그리스도의 이름을 모욕되게 한 것

 

왕의 (The Royal Law)

그는 성경에서 “최고의 법”이라고도 불리는 왕의 법 (The Royal Law)을 지키라고 강권합니다. (2:8) 이“왕의 법”에 대한 가장 뛰어난 설명은 신명기 모세가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했던 설교에서 찾을 수 있는데, 특히 그가 율법의 본질에 대해 설명했던 신명기 10:12-22절에서 발견됩니다. 지금 잠시 동안 이 중요한 구절을 읽어 보십시오. 이 말씀을 통해 우리는 이 계명의 의미를 온전히 이해하게 될 것이며, 이렇게 살고자 하는 갈망이 일어나기 시작될 것입니다. (성경 공부를 풍성하게 하는 좋은 방법은 공부하는성경의 의미를 이해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는, 그와 비슷한 성경의 다른 구절들을 참고하여 살펴보는것입니다. 관주 성경은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성경공부의 기본적인 원칙은 말씀으로 말씀을 해석하는것입니다.)

미가서 6:8절은 하나님께서 그분을 따르는 사람들에게 요구하시는 것이 무엇인지 명확히 말합니다. “사람아 주께서 선한 것이 무엇임을 네게 보이셨나니 여호와께서 네게 구하시는 것은 오직 정의 [미쉬파트: mishpat]를 행하며 인자를 사랑하며 겸손하게 네 하나님과 함께 행하는 것이 아니냐?”

이 두 구절은 야고보가 교회들에게 어떻게 살 것을 권하고 있는지 이해하는 데 도움을 줍니다. 예수님을믿고, 그를 사랑하고, 예수님께서 우리를 섬기신 것처럼 다른 사람을 섬김으로써 우리의 모든 마음과 영혼으로 주님을 섬기는 것입니다.

왕의 법은 온 마음과 힘을 다해 하나님을 사랑하고, 자신을 사랑하는 것처럼 우리 이웃을 사랑하는 것입니다. 십자가에 달리시기 전날 밤, 예수님은 근본적이고 급진적인 “새 계명”을 제자들에게 주셨습니다. 계명을 너희에게 주노니 서로 사랑하라 내가 너희를 사랑한 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 너희가서로 사랑하면 이로써 모든 사람이 너희가 제자인 알리라 (요한복음 13:34-35)

 

자유의 율법

“자유의 율법, 또는 해방의 율법이”란 무엇입니까 (야고보서 2:12)? 그것은 성령의 법입니다. 로마서8:1-2 – 그러므로 이제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자에게는 결코 정죄함이 없나니 이는 그리스도 예수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죄와 사망의 법에서 너를 해방하였음이라.” “자유의 법”은 새로운 법이아닙니다. 그것은 율법에 순종하는 새로운 방식입니다.

모세의 율법은 사망의 법이었습니다. 죄인들이 죄로부터 돌아서도록 도와줄 힘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자유의 법” 또는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법”은 우리에게 하나님의 법에 순종하고 죄를 이길 수 있는 권능을 줍니다.

야고보는 그것을 잘 표현했습니다. “긍휼은 심판을 이기고 자랑하느니라” (야고보서 2:13) 새 예루살렘성경 (Revised New Jerusalem Bible)은 그것을 이렇게 말합니다. “긍휼은 심판을 넉넉히 비웃을 수 있다.” 긍휼은 하나님의 사랑에 대한 최상의 표현이며, 복음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자비는 공의를훼손하지 않습니다. 공의를 넘어선 것입니다. 하나님은 공의의 요구 아래 서 있지 않습니다. 그 요구들위에 서 계십니다. 하나님께서 광야에서 모세에게 주신 회막의 청사진은 회막의 각 부분들의 위치를 보여줍니다. “지성소”에서 발견되는 언약궤는 하나님께서 모세에게 주신 십계명 돌판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언약궤 위 “속죄소”, 또는 시은좌 (은혜의 보좌)”에 임하십니다. 그는 공의로우신 하나님이시며, 그 모든 길 가운데 의로우십니다. 그렇지만 하나님의 의는 사랑의 의입니다. 하나님은 사랑이십니다. 요한일서 4:16 – 하나님은 사랑이시라 사랑 안에 거하는 자는 하나님 안에 거하고 하나님도그의 안에 거하시느니라.” 하나님은 자비로우시며, 우리는 그분과 같이 되도록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야고보서 2:14-26

 

이 섹션에서 야고보는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것임을 설명합니다. 야고보 2:14 – 형제들아 만일사람이 믿음이 있노라 하고 행함이 없으면 무슨 유익이 있으리요 믿음이 능히 자기를 구원하겠느냐?” 야고보는 하나님의 말씀이 우리로 하여금 예수님의 이름 안에서 선한 일을 하게 해 준다고 말하고있습니다. 우리는 선한 일을 하도록 창조되었습니다. 이 말씀이 그 이유를 말해줍니다. “우리는 그가 만드신 바라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선한 일을 위하여 지으심을 받은 자니 이 일은 하나님이 전에 예비하사 우리로 그 가운데서 행하게 하려 하심이니라.” (에베소서 2:10)

주된 포인트는 믿음이 완성되기 위해서는 선한 행동으로 결과를 맺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는 여기서진정한 영성의 방향에 대해서 이야기합니다. 진정한 영성은 안으로 흐르지 않습니다.  그저 우리를 축복하고큰 평안과 기쁨을 갖게 해 줍니다. 진정한 영성은 세상 밖으로 흘러 나가야 합니다.  우리의 믿음이 클수록, 세상 속으로 더 많이 흘러가게 될 것입니다. 우리는 또한 개인적으로 더 큰 축복과 평안과 기쁨을 누리게 될 것입니다. 선물을 주는 사람이 그것을 받는 사람보다 더 많은 복을 누리게 되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믿음과 행함 중 어느 하나를 선택할 수 없습니다. 아브라함이 그 아들 이삭을 희생 제물로 드리려 한 것은 믿음과 상관없는 행동이 아니었습니다. 오히려, 그가 하나님의 명령으로 이해한 것에 대한순종이 그의 믿음을 완성시켰습니다. 아브라함의 믿음은 그의 본토를 떠나 주님을 따랐던 이전의 순종을통해 완성된 것과 마찬가지로 순종을 통해 완성되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창세기 22:12절에서 아브라함에게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내가 이제야 네가 하나님을 경외하는 줄을 아노라

야고보의 가르침을 우리는 어떻게 이해해야 합니까? 야고보와 바울 모두 믿음이 단지 올바른 교리에 대한 신념이 아니라고 가르칩니다. 믿음은 그에 따르는 선한 행동을 통해 완성됩니다. 야고보는 “믿음으로만” 구원받는 것이 아니라 행함으로 구원받을 수 있다고 말하는 어떤 사람에 대해서 이야기하면서, 그사람이 말하는 믿음은 단지 생각에만 있는 것이라고 말합니다. 진정으로 구원에 이르게 하는 믿음은 하나님께 순종하는 결과를 가져오는 믿음입니다. 그 이유에 대해 야고보는 야고보서 2:18절에서 이렇게이야기합니다.  어떤 사람은 말하기를 너는 믿음이 있고 나는 행함이 있으니 행함이 없는 믿음을 내게 보이라 나는 행함으로 믿음을 네게 보이리라 하리라.”

행함이 없는 믿음은 의미가 없습니다. 믿음이 없는 행함은 가치가 없습니다. 우리의 행함은 믿음을 드러냅니다. 우리가 하나님께 순종하며 그분이 하라고 말씀하시는 것들을 행하는 믿음의 삶을 살아갈 때, 세상은 우리의 선한 행실을 보게 될 것이며, 우리가 믿음의 사람들이라는 것을 알게 될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 각자가 행하기 원하시는 특별한 일을 가지고 계십니다. 그러나 모든 그리스도인들이 해야만하는 일들이 있습니다. 몇 가지 예를 들어 보겠습니다.

  • 우리는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사랑하신 그 사랑으로 함께 하는 다른 그리스도인들을 사랑해야 합니다.
  • 우리는 온 세상을 향해 예수 그리스도의 증인이 되어야 합니다.
  • 우리는 세상을 위해 중보해야 합니다.
  • 우리는 배고픈 사람들을 먹여야 합니다.
  • 우리는 이 사회의 연약한 사람들을 돌봐야 합니다.
  • 우리는 모든 사람을 용서해야 합니다.
  • 우리는 가난을 없애기 위해 일해야 합니다.
  • 우리는 인종적 편견과 싸워야 합니다.
  • 우리는 우리 이웃과 세상의 모든 나라들 가운데 화해와 평화가 일어나도록 하기 위해 일해야 합니다.
  • 우리는 궁핍한 자들을 파멸시키는 말이 아니라 그들을 말로써 위로해 주어야 합니다.

 

예수님께서는 그가 우리를 사랑하신 것 같이 서로 사랑하라는 새 계명을 주셨습니다. 그렇게 함으로써세상은 우리가 예수님의 제자임을 알게 됩니다. 새 계명은  하나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우리 자신 같이사랑하라는 “지상대명령”을 소멸시키지 않습니다.

너무나 자주, 우리 그리스도인들은 우리가 하는 일보다, 우리는 하지 않는 일, 또는 우리가 반대하는 일로 알려져 있습니다. 두 가지 예를 들어 보겠습니다. 우리는 낙태를 반대하고 동성에를 거부하는 것으로세상에 알려져 있습니다. 물론 성경은 두 가지 모두 잘못된 것이라고 가르치고 있으며, 낙태를 제한하며, 성적인 혼동 가운데 있는 사람들에게 치유를 가져다주기 위해 일하는 것은 옳은 일입니다. 그런데 우리가 단지 그들을 반대하기만 하고, 그들이 이 사회에서 가장 중대한 죄악을 범하고 있는 것처럼 보이게한다면, 우리는 외식하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외식하는 자가 된다는 것은 우리가 전 세계에 있는 사람들의 고통과 아픔을 완화시키기 위해 아무런 일도 하지 않으면서 동시에 아주 거룩한 사람으로 보이려고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우리가 힘이 없고 연약한 자들을 돌보고, 압제 당하는 사람들의 권리를 위해일어서며, 전 세계에서 수백만의 어린이들이 겪고 있는 인신매매와 싸우고, 또는 가난한 자들의 필요를채우라는 기초적인 명령을 무시한다면, 우리는 우리 사회의 악을 향해 반대의 목소리를 외치는 것 말고는 아무런 것도 하지 않으면서 의로운 사람인 척하는 사람입니다. 세상 사람들이 그리스도인들에게 공의가 없다고 생각하는 것은 놀라운 일입니까?

영혼 없는 몸이 죽은 같이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것이니라.”

(야고보서 2:26)

 

생각해 질문들

  1. 오늘날 빈부 격차가 커지고 있습니다. 그리스도들이 우리의 지역교회와 공동체에서 시작해서, 이 문제를 풀기 위해 도움을 주기 위한 우리의 역할이 어떠해야 한다고 보십니까?

 

  1. 긍휼에 대해 어떻게 이해하십니까? 오늘날 자비의 영이 되살아나는 것이 왜 그렇게 중요합니까?

 

  1. 믿음과 행함의 관계를 이해하십니까? 만일 마틴 루터를 만난다면 야고보서를 그가 이해할 수 있도록어떻게 도움을 주시겠습니까?

 

  1. 사복음서 전체를 읽으면서 그분의 제자들에게 예수님을 따르는 자들에게 요구하신 것이 무엇인지 보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당신은 야고보가 편지의 독자들에게 말하고 있는 것이 복음서에서 예수님께서하라고 말씀하신 것과 거의 똑 같다는 것에 놀랄 것입니다.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James Chapter 1 Study

James 1:1

James does not mention the fact that he is the brother of Jesus. He is not focusing on himself and his position; he also does not mention the fact that he is an apostle. Just like Paul, he was called to be an apostle; but his identity was that of a servant of the Lord. Some Bible translations use the word bondservant, which means we are owned by God. We no longer belong to ourselves or to this world. We are set apart for the Gospel.

To be a servant of God means two things:

  1. We belong to the One who loves us without condition, the great I AM who will always be with us and will care for us.
  2. We stand under God’s authority, to obey Him absolutely without condition. Our greatest joy is to obey His will and complete the work that He has given us to do.

Take a moment to reflect on your personal identity. Our basic identity as a Christian is a child of God. By grace, we are sons and daughters of God. But in terms of ministry, our identity is a servant of the Lord. God, in His love and grace, makes us both children to enjoy intimacy with Him and servants to be His witnesses in the world.

The 12 tribes of the dispersion are the Jewish Christians scattered among the nations. Take a moment to read Acts 1:8 and Acts 8:1.

Acts 1:8 – “But you shall receive power when the Holy Spirit has come upon you; and you shall be My witnesses in Jerusalem, and in all Judea and Samaria, and to the end of the earth.” Jesus’ plan was for His disciples to take the Gospel to the whole world.

Acts 8:1 – “At that time a great persecution arose against the church which was at Jerusalem; and they were all scattered throughout the regions of Judea and Samaria, except the apostles. Acts 8:4 – “Therefore those who were scattered went everywhere preaching the word.”

Those who were scattered suffered in many ways, including persecution. But God, in the midst of persecution, continued to bless His people and use them to spread the Gospel of the Kingdom. We can see the same thing happening today, as the Church of Jesus Christ continues to grow in nations where Christians are persecuted.

 

James 1:2-8; 1:12

James speaks of “trials,” or “testings,” in two ways in chapter 1. The trials of God that He allows to test our faith and the trials of Satan, through temptation to sin; his purpose is to kill us, if not physically, at least spiritually. James speaks, in verse 12, of these 2 kinds of trials: “Blessed is the man who remains steadfast under trial ­­– this includes God’s testing and also Satan’s temptations – for when he has stood the test he will receive the crown of life, which God has promised to those who love Him.” (ESV)

We pray the words of Psalm 23 – The Lord is my Shepherd, I shall not want – with great thanksgiving to God, for His provision for all our needs. We are content in Him, even in times of God’s testing of our faith; because we know that His testing produces endurance, that we may be mature and complete, lacking in nothing.

We know this by faith. But God enriches our faith by providing wisdom. We need wisdom to understand how God’s testing helps us. There are 2 kinds of wisdom: wisdom of God, from above; and wisdom from below, which is earthly, human and demonic. (3:14-15) We must pray for wisdom with faith, expecting to receive it from the Lord.

When trials come, do not confuse the testings of the Lord with the temptations of Satan. Satan’s temptations come from wrong and sinful desires that Satan plants in our hearts. We must resist them. The Holy Spirit plants the Word of God in our hearts (James 1:21); but Satan plants evil thoughts. We must continually ask ourselves this question: What am I allowing to be planted in my heart today? Remember: When a seed is planted, it takes root, sprouts and produces fruit; either fruit for the Kingdom, or fruit of sin that leads to death and destruction.

 

James 1:9-11

These 3 verses seem at first reading to be unrelated to trials and temptations. But they actually introduce a specific problem that relates both to the trials, or testings, of God and to the temptations that come from Satan. They also reveal the need for community to deal with both issues. The issue of the gap between the rich and the poor was present in churches of the diaspora; and so it remains today. “Let the lowly brother glory in his exaltation, but the rich in his humiliation.” (1:9) The “lowly” brother refers to the poor in the Christian community, and his need is to be exalted, or “lifted up” in order to restore his dignity. The wealthy brother needs to be “brought low” in order to learn humility. Humility is a central virtue of Christian community; and there are times when we need to be “brought low,” or “humiliated” in order to learn humility. One of the functions of koinonia, or true community, is to give dignity to the poor, to those who live on the fringes of society, who are unnoticed, forgotten, ignored, or simply tolerated. At the same time, the community needs to give understanding, exhortation and affirmation to the wealthy, that in humility they may see their riches as a gift from God – not eternal, nor promised forever, but given at a certain time, to enable them to bless the world.

There are times when God “tests” both the wealthy and the poor, to help them gain a biblical perspective on wealth, and to equip them to work together to close the worldwide gap between the rich and the poor. But there are other times when Satan tempts the wealthy to become selfish; but also the poor to become angry and filled with self-pity.

 

James 1:13-15

We must distinguish carefully between God’s trials and testings, and Satan’s temptations. God does not tempt anyone. Trials are different from temptations. God allows trials in our lives in order to deepen our faith and strengthen us to serve Him with greater joy. Temptations do not come from God; they come from Satan, who plants them in our minds. Satan is the source of all temptation, but we are the ones who allow him to do it, by receiving his lies and deceptions, just as Eve, followed by her husband, allowed Satan to plant his lies and misconceptions in her heart. When we overcome temptations through the blood of Jesus, His Word, and the power of the Holy Spirit, God promises that we will receive the “crown of life which the Lord has promised to those who love Him.” (1:12)

 

James 1:16-20

An important key in understanding how to deal not only with money, but also with all the good things we have in our lives, is to know the source of everything that we have. “Every good and perfect gift is from above, and comes down from the Father of lights, in whom there is no darkness, nor shadow that is cast by turning. Of His own will He brought us forth by the word of truth, that we might be a kind of first fruits of His creatures.” (1:17-18)

God alone is the source of every good and perfect gift. The proper attitude to wealth, as well as to the many other gifts that God has given to us, is thanksgiving. Thanksgiving is the key that unlocks the door into God’s presence. “He (or she) who offers a sacrifice of thanksgiving honors Me; and to him who orders his way aright I shall show the salvation of God.” (Psalm 50:23 NASB)  

The greatest gift God gives us, and the most important, is the gift of Himself in the Holy Spirit. James does not mention the Holy Spirit in his letter, but it would be wrong to conclude that he is not interested in the Spirit. The Holy Spirit is the one who leads people to Jesus and who enables us to receive Him as Lord and Savior, and to grow in Jesus’ likeness. The Holy Spirit is the creator of community; Paul tells us, in 1 Corinthians 12:13, that “by one Spirit we were all baptized into one body.”

There was disorder and disunity in the churches to which James wrote, friction between the rich and the poor, critical and judgmental speech. The opposite of disorder is not order; it is peace, shalom.Peace is the harmony that will exist in a Christian community when everyone is living and walking in the Spirit, and when all members love one another.

James does not emphasize in his letter the supernatural power of the Holy Spirit to work miracles. He does not deny it; but he emphasizes the character change that the indwelling Holy Spirit brings to God’s people. As Father Archer Torrey (R.A. Torrey III) said, “The supernatural gifts of the Holy Spirit are like ornaments on a Christmas tree; they are important, but they are not always present in our lives. No one possesses them, but they are given for specific times. We must seek the supernatural gifts of the Holy Spirit. But the “character” gifts of the Spirit (the fruits of the Spirit) are permanent, like fruit on a tree. The apostle James emphasizes the “character gifts” of the Spirit in his letter.

 

James 1:21-27

Thanksgiving enables us to overcome another temptation in the Christian community – the temptation to speak carelessly and in ways that destroy community. James considers this to be a major problem.

What is the solution? “Therefore, lay aside all filthiness and overflow of wickedness, and receive with meekness the implanted word, which is able to save your souls.” (1:21) The key is to have the Word of God implanted in our hearts and minds.

How does this happen? We begin with repentance, renouncing careless talk, gossip and negative speaking as a major sin in our lives, and asking for God’s forgiveness. Then we approach God’s Word with meekness. Meekness is one of the fruits of the Holy Spirit. (Galatians 5:22-23) It means to yield our will, and everything we have, so that we may be completely submitted to God. The apostle Paul says it this way: “Those who are Christ’s have crucified the flesh with its passions and desires.(Galatians 5:24) The Greek word can also be translated as “gentleness.” As we yield our wills totally to God, we also yield our personalities to Him. A meek, gentle person no longer seeks to make excuses for his or her “bad personality;” a bad personality is a sign of sin in our lives. When we yield ourselves to God’s Word, we are committing ourselves to allow the Holy Spirit to rule over us, to remold us in His Word.

We begin to meditate when we commit to receive the “implanted word” with meekness. Isaiah 50:4-5 tells us how it happens. “The Lord God has given me the tongue of those who are taught, that I may know how to sustain with a word him who is weary. Morning by morning He awakens; He awakens my ear to hear as a disciple (a learner) . . . and I was not rebellious.”

When we meditate we open ourselves to God; we concentrate on God and ask Him to fill us with His Word. We begin by pausing before a single verse of Scripture, focusing on each word, letting God speak to us through this word. We want to hear God’s personal word to us. We listen; God speaks. A miracle happens! The Holy Spirit takes the written Word of God, transforms it into the living Word, and plants the Word deep inside our hearts and minds.

Jesus once spoke a parable about a farmer who went out to sow some seed.    His disciples later asked Him to explain the meaning of the parable, and Jesus answered, “The seed is the word.” (Luke 8:11) Each word of God is a seed. When the Spirit plants the seeds of God’s Word in us, each seed takes root, sprouts, and produces wisdom. Wisom from above! Not human or demonic wisdom.

Once the Word of God is planted within our inner being, we become men and women of the Word. We begin to understand what true religion is. “Pure, unspoiled religion, in the eyes of God our Father, is this: coming to the help of orphans and widows in their hardships, and keeping oneself uncontaminated by the world.” (1:27 NJB)

 

Questions to Consider

  1. Consider memorizing the following verses of James chapter one: 1:17; 1:21, and 1:27. If you keep these words in your heart, you will continually be open to receiving the “implanted Word” and will have wisdom to practice true religion.

 

  1. How is the Holy Spirit working in your life these days? In supernatural ways? In building your character?

 

  1. Think of some of the trials that you have faced in your life. How has God enabled you to grow through them? Have you ever fallen into temptation and then experienced later how you have grown through repentance?

 

  1. Would you consider yourself to be a meditator on the Word of God? How has it changed your life?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야고보서 1장

야고보서 1:1

야고보는 예수님의 형제라는 사실을 언급하지 않습니다. 그는 자신이나 그의 위치에 초점을 두지 않습니다. 또한 그는 사도라는 사실도 언급하지 않습니다. 바울처럼 그는 사도로 불렸습니다. 그러나 그의 정체성은 주님의 종이었습니다. 어떤 성경 번역은 하나님의 소유라는 의미로, 종 (bondservant)이라는 단어를사용합니다. 우리는 더 이상 우리 자신이나 세상에 속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복음을 위해 구별되었습니다.

하나님의 종이 된다는 것은 두 가지 의미가 있습니다:

  1. 우리는 조건 없이 우리를 사랑하시며, 언제나 우리와 함께 하시고 돌보시는 스스로 있는 위대하신분 안에 속해 있습니다.
  2. 우리는 하나님의 권위 아래에 서 있으며, 조건 없이 그분께 완전히 순복합니다. 우리의 가장 큰 기쁨은 그분의 뜻에 순종하며 주님께서 우리에게 하라고 주신 일을 완수하는 것입니다.

우리 개인의 정체성에 대해 깊이 생각하며 반응하는 시간을 잠시 가지십시오. 그리스도인으로서 우리의기본적인 정체성은 하나님의 자녀입니다. 은혜로 말미암아 우리는 하나님의 아들과 딸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사역에 있어서 우리의 정체성은 주님의 종입니다. 하나님은 그분의 사랑과 은혜 안에서 그분과 친밀함을 누리는 자녀이자 동시에 세상에서 그분을 증거하는 종이 되게 하십니다.

흩어진 열두 지파는 여러 나라 가운데 흩어진 유대 그리스도인들입니다. 사도행전 1:8절과 사도행전 8:1절을 읽어 보십시오.

사도행전 1:8 – “오직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 너희가 권능을 받고 예루살렘과 온 유대와 사마리아와땅 끝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되리라 하시니라.” 예수님의 계획은 그의 제자들이 온 세상에 복음을 가지고 나아가게 하는 것이었습니다.

사도행전 8:1 – “사울은 그가 죽임 당함을 마땅히 여기더라 그 날에 예루살렘에 있는 교회에 큰 박해가있어 사도 외에는 다 유대와 사마리아 모든 땅으로 흩어지니라.” 사도행전 8:4 – “그 흩어진 사람들이 두루 다니며 복음의 말씀을 전할새”

흩어진 사람들은 박해를 포함한 여러 가지 방식으로 고난을 당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박해의 한복판에서 그의 백성들을 계속해서 축복하셨고 하나님 나라의 복음을 확장시키는 데 그들을 사용하셨습니다. 우리는 그리스도인들이 박해받는 국가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교회가 계속 성장하고 있는 것처럼 오늘날에도 동일한 일이 일어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야고보서 1:2-8, 1:12

야고보는 1장에서 “시련” 또는 “시험”에 대해 두 가지 방법으로 말합니다. 1. 하나님이 주시는 시련은 우리 믿음을 시험하기 위해 그가 허락하신 것입니다. 2. 사탄이 주는 시련은 유혹을 통해 죄를 짓게 하는것이며, 그의 목적은 우리를 죽일 수 없다면 최소한 영적으로 우리를 죽게 하기 위한 것입니다. 야고보는 12절에서 이러한 두 종류의 시련에 대해 말합니다. “시험을 참는 자는 복이 있나니 – 여기에는 하나님의 시험과 함께 사탄의 유혹 또한 포함됩니다. 이는 시련을 견디어 자가 주께서 자기를 사랑하는자들에게 약속하신 생명의 면류관을 얻을 것이기 때문이라.”

우리는 “여호와는 나의 목자이시니 내가 부족함이 없으리로다”라는 시편 23편의 말씀으로 우리의 모든필요를 채우시는 하나님께 넘치는 감사의 기도를 드립니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우리 믿음을 시험하시는때조차도 그분 안에서 만족합니다. 왜냐하면 그분의 시험이 인내를 낳고, 그로 인해 성숙하고 온전케 되어 아무 것에도 부족함이 없게 될 것임을 알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믿음으로 이것을 압니다.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지혜를 주심으로써 우리의 믿음을 부요하게 하십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시험이 우리를 어떻게 돕는지 이해할 수 있는 지혜가 필요합니다. 두 종류의 지혜가 있는데, 위로부터 온 하나님의 지혜와 아래에서 나온 지혜, 즉 위의 , 정욕적이고, 마귀적인 입니다. (3:14-15) 우리는 주님께서 주실 것을 기대하며, 지혜를 얻기 위해 믿음으로 기도해야 합니다.

시련이 찾아올 때, 주님의 시험과 사탄의 유혹을 혼동하지 마십시오. 사탄의 유혹은 그가 우리 마음에심어 놓은 잘못되고 죄악 된 욕망으로부터 나온 것입니다. 그것에 대해 우리는 저항해야 합니다. 성령님은 우리 마음에 하나님의 말씀을 심으십니다. (야고보서 1:21) 그러나 사탄은 악한 생각을 심습니다. 이질문을 우리 자신에게 계속해서 질문해야 합니다. 오늘 내 마음에 심겨지도록 허락한 것은 무엇인가? 기억하십시오. 씨가 심겨지면 싹이 나고 열매를 맺게 됩니다. 하나님 나라의 열매가 아니면 죽음과 파멸로이끌 죄악의 열매가 맺혀집니다.

 

야고보서 1:9-11

이 세 절의 말씀은 시련과 유혹과는 상관없는 것처럼 읽혀집니다. 그러나 그 말씀들은 사실 하나님께로부터 온 시련 또는 시험과 사탄으로부터 온 유혹 모두와 연관된 특정한 문제들에 대해 소개하고 있습니다. 또한 양쪽 문제들 모두를 다루기 위해 공동체가 필요하다는 것 또한 보여줍니다. 디아스포라 교회안에는 부한 자와 가난한 자 사이의 격차에 대한 문제가 존재했습니다. 그리고 그 문제는 오늘날까지도남아 있습니다.  “낮은 형제는 자기의 높음을 자랑하고 부한 자는 자기의 낮아짐을 자랑할지니 (1:9-10) “낮은” 형제들은 기독교 공동체 안의 가난한 사람들을 가리키며, 그들의 존엄성이 회복되도록 하기위해 그들의 필요는 자랑하거나 또는 “높아져야” 합니다. 부한 형제는 겸손을 배우기 위해 “낮아져야” 합니다. 겸손은 기독교 공동체의 핵심적인 미덕이며, 겸손을 배우기 위해 우리에게는 “낮아지거나” “겸손하게 되어야 하는 시간이 찾아옵니다. 코이노니아 (koinonia), 즉 참된 공동체의 기능 중 하나는 눈에 띄지 않거나 잊혀지고 무시된, 어려운 환경을 단순히 버텨내고 있는 사회 변두리에 있는 가난한 사람들에게 존엄성을 부여해 주는 것입니다. 동시에 공동체는 부자들에게 그들의 부가 영원히 누리도록 약속된것이 아니라, 특정한 시간에 세상을 축복하도록 주어지는 선물로 보아야 한다는 이해를 주고 권면하면서그것을 인정할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하나님께서 부한자와 가난한 자 양쪽 모두를 “시험하셔서” 부에 대한 성경적인 관점을 갖도록 돕고, 전세계적인 빈부 격차를 줄이기 위해 함께 일할 수 있도록 준비시키는 때가 있습니다. 그렇지만 사탄이, 부한 자들은 이기적이 되게 하고, 가난한 자들은 분노하며 자기 연민으로 가득 차도록 만들 때가 있습니다.

 

야고보서 1:13-15

우리는 하나님의 시련과 시험, 그리고 사탄의 유혹들에 대해 주의 깊게 구별해야만 합니다. 하나님은 아무도 시험하지 않으십니다. 시련은 유혹과 다릅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믿음을 깊게 하고 더 큰 기쁨으로그분을 섬길 수 있도록 우리를 강하게 하시기 위해 우리 삶에 시련을 허락하십니다. 유혹은 하나님으로부터 오지 않습니다. 그것은 사탄이 주는 것이며 우리 생각에 심겨집니다. 사탄은 모든 유혹의 근원이지만, 그의 거짓말과 속임을 받아들여 그가 그렇게 하도록 허락하는 것은 우리 자신입니다. 하와가 그 남편과 함께 사탄이 거짓말과 말씀에 대한 오해를 그 마음에 심도록 허락한 것과 같이 말입니다. 우리가예수님의 피와 그분의 말씀, 그리고 성령의 권능으로 유혹을 이길 때, 하나님께서는 “자기를 사랑하는자들에게 약속하신 생명의 면류관”을 받게 해 주실 것이라고 약속하십니다. (1:12)

 

야고보서 1:16-20

돈 뿐만 아니라 우리 삶에 가지게 되는 모든 좋은 것들을 어떻게 다루어야 하는지에 대한 이해를 주는중요한 열쇠는 우리가 소유한 모든 것의 원천을 아는 것입니다. 온갖 좋은 은사와 온전한 선물이 위로부터 빛들의 아버지께로부터 내려오나니 그는 변함도 없으시고 회전하는 그림자도 없으시니라 그가 피조물 중에 우리로 열매가 되게 하시려고 자기의 뜻을 따라 진리의 말씀으로 우리를 낳으셨느니라.” (1:17-18)

하나님만이 모든 좋은 은사와 온전한 선물의 근원이십니다. 부와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다른 많은선물들에 대한 올바른 태도는 감사입니다. 감사는 하나님의 임재 안으로 들어가는 문을 여는 열쇠입니다. 감사로 제사를 드리는 자가 나를 영화롭게 하나니 그의 행위를 옳게 하는 자에게 내가 하나님의 구원을 보이리라(시편 50:23)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가장 크고 중요한 선물은 성령 안에서 자신을 주신 것입니다. 야고보는 그의편지에 성령에 대해 언급하고 있지 않지만, 그가 성령에 대해 관심을 갖지 않았다고 결론짓는 것은 잘못된 것입니다. 성령님은 사람들을 예수께로 이끌어서 그분을 우리의 주와 구원자로 영접하도록 하시고, 예수님의 형상으로 자라게 하십니다. 성령님은 공동체의 창조자이십니다. 바울은 고린도전서 12:13절에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성령으로 세례를 받아 몸이 되었고

야고보가 편지를 보낸 교회들에는 부한 자들과 가난한 자 사이의 불화, 비판적이고 판단하는 말들이 오가는 무질서와 불일치가 있었습니다. 무질서의 반대는 질서가 아닙니다. 그것은 평강, 즉 샬롬입니다. 평강은 성령 안에서 모든 사람이 살아가며 행할 때, 그리고 모든 구성원들이 서로 사랑하게 될 때, 그리스도의 공동체 안에 존재하게 될 조화로움입니다.

야고보는 그의 편지에서 기적을 행하시는 성령님의 초자연적인 권능에 대해 강조하지 않았습니다. 그는그것을 부인하지 않았고, 단지 내주하시는 성령께서 하나님의 백성들에게 가져다줄 성품의 변화를 강조합니다. 대천덕 신부님 (Father Archer Torrey, R. A. Torrey III) 은 “초자연적인 성령의 은사는 크리스마스 트리의 장식품과 같습니다. 그것들은 중요하지만 우리 삶에 항상 존재하지는 않습니다. 아무도 그것을 소유할 수 없지만, 특별한 시간에 주어집니다. 우리는 성령님의 초자연적인 은사들을 구해야만 합니다. 그러나 성령의 “성품적” 은사들 (성령의 열매들)은 나무 열매처럼 영원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사도 야고보는 성령의 “성품적 은사들”을 그의 편지에서 강조합니다.

 

야고보서 1:21-27

감사는 그리스도의 공동체 안에 있는 다른 유혹, 즉 경솔하게, 공동체를 파괴하는 방식으로 말하고자 하는 유혹들을 이길 수 있도록 해 줍니다. 야고보는 이것을 주된 문제로 보고 있습니다.

그 해결책은 무엇입니까? 그러므로 모든 더러운 것과 넘치는 악을 내버리고 너희 영혼을 능히 구원할 마음에 심어진 말씀 온유함으로 받으라 (1:21) 열쇠는 하나님의 말씀을 우리의 마음과 생각에 심는 것입니다.

어떻게 이것이 일어날 수 있습니까? 우리는 경솔하게 말을 옮기는 것, 험담, 부정적인 말 등을 우리 삶의주요한 죄악으로 여기며 하나님의 용서하심을 구하는 회개에서 시작해야 합니다. 그리고 나서 온유함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받기 위해 나아가야 합니다. 온유함은 성령의 열매 중 하나입니다. (갈라디아서5:22-23) 그것은 하나님께 완전히 순복하기 위해 우리의 의지와 우리가 가진 모든 것을 내려놓는 것을의미합니다. 사도 바울은 그것을 이렇게 말했습니다. 그리스도 예수의 사람들은 육체와 함께 정욕과탐심을 십자가에 박았느니라(갈라디아서 5:24) 온유하다는 말의 헬라어는 “관대함”으로도 번역됩니다. 우리의 뜻을 하나님께 완전해 내려놓을 때, 우리는 또한 우리의 성격 또한 내려놓게 됩니다. 온유하고 관대한 사람은 더 이상 자신의 “나쁜 성격”에 대해 이해를 구하지 않습니다. 나쁜 성격은 우리 삶에 있는 죄악의 징조입니다. 우리 자신을 하나님의 말씀 앞에 내려놓을 때, 우리는 성령께서 우리를 다스리시고, 그분의 말씀 안에서 우리를 재형성하시도록 우리 자신을 헌신하게 됩니다.

온유함으로 “심어진 말씀”을 받게 되면 우리는 그 말씀을 묵상하기 시작합니다. 이사야 50:4-5절은 그것이 어떻게 일어나는지 이야기해 줍니다. 여호와께서 학자들의 혀를 내게 주사 나로 곤고한 자를말로 어떻게 도와줄 줄을 알게 하시고 아침마다 깨우치시되 나의 귀를 깨우치사 학자들 (제자들) 같이알아듣게 하시도다 내가 거역하지도 아니하며

우리가 묵상하면서 하나님께 우리 자신을 열 때, 우리는 하나님께 집중하며, 그분의 말씀으로 우리를 채워 주시기를 구하게 됩니다. 우리는 성경 한 구절 앞에서 잠시 멈추고, 각 단어에 집중하며, 하나님께서이 말씀을 통해 우리에게 말씀하시도록 하는 것으로 시작한다.

예수님께서 씨 뿌리러 나가는 농부의 비유를 말씀하신 적이 있습니다. 제자들은 후에 그 비유의 의미를설명해 달라고 예수님께 물었고, 예수님께서는 씨는 하나님의 말씀 (누가복음 8:11)이라고 대답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말씀 하나하나는 씨입니다. 성령께서 하나님의 말씀의 씨를 우리 안에 심으실 때, 각각의씨들은 뿌리를 내리고 싹이 나서, 지혜를 만들어냅니다. 정욕적이고 마귀적이 아닌, 위로부터 난 지혜를만들어냅니다!

하나님의 말씀이 우리의 내면에 심겨지게 되면, 우리는 말씀의 사람이 됩니다. 우리는 참된 종교가 무엇인지 이해하기 시작합니다. “하나님 아버지 앞에서 정결하고 더러움이 없는 경건은 곧 고아와 과부를 그환난 중에 돌아보고 또 자기를 지켜 세속에 물들지 아니하는 그것이니라” (1:27)

 

생각해 질문들

  1. 야고보서 1장에서 다음 구절들을 암송해 보십시오. 1:17; 1:21, 그리고 1:27절입니다. 만일 이 말씀들을 마음에 새긴다면, 우리는 “심어진 말씀”을 받기 위해 계속해서 마음을 열게 되고, 참된 종교를 실천할 지혜를 얻게 될 것입니다.

 

  1. 성령께서는 요즘 당신의 삶에 어떻게 일하고 계십니까? 초자연적인 방법입니까? 성품을 세워가고 있습니까?

 

  1. 우리 삶에 직면했던 시련들에 대해 생각해 보십시오. 하나님께서는 그 시련들을 통해 어떻게 우리를자라게 하셨습니까? 유혹에 빠졌다가 나중에 회개를 통해 어떻게 성장했는지 경험했던 적이 있습니까?

 

  1. 자신을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하는 사람이라고 생각하십니까? 말씀 묵상이 어떻게 삶을 변화시켰습니까?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The Letter of James — Preparing to Study

INTRODUCTION

James, the brother of the Lord, wrote a unique “sermon in letter form” to Jewish Christians living in the diaspora., scattered among the surrounding nations. His letter is one of the earliest New Testament books, probably written about twelve to fifteen years after Jesus’ resurrection. He wrote to teach them how to live out their faith in their daily lives.

Every Christian knows that salvation comes by faith in Jesus Christ alone. The apostle Paul tells us that if we confess with our mouth that Jesus is Lord and believe in our heart that God raised Him from the dead, we will be saved. (Romans 10:9) The Letter to the Hebrews reveals how our faith takes us into the very presence of God, to His Throne of Grace, and how we will receive mercy that covers our sins and grace to help in all times of need.

But the author of Hebrews points to another aspect of faith that many Christians overlook. He gives us a glimpse of how faith brings radical change to the way we live our lives in the world. He includes a “roll call” of men and women God recognized as having lived by faith. (Hebrews chapter 11) They not only believed and trusted God; they also obeyed Him through their actions. Abraham left his home and everything that was dear to him, and followed the Lord without knowing where he was going. Others experienced miracles while following God. Yet many others suffered unimaginable persecutions because they chose to follow the Lord in complete obedience. The one thing they all held in common was a willingness to act on their faith by obeying everything God told them to do, trusting God to do what they could not do.

We should study the Book of Hebrews together with the Letter of James in order to understand James’ message. The Book of Hebrews shows us the richness and depth of our salvation. James then reveals to us the power of faith as we obey God in our daily life.

What happens when a person makes the decision to trust Jesus Christ and to follow Him in obedience for the remainder of his or her life? What changes take place in his daily life, and in his relationships? How does our faith as Christians influence our society and our nation’s welfare? The apostle James wrote this letter to explain the relationship of faith and works.

 

BACKGROUND OF THE LETTER OF JAMES

What kind of literature is James?

James 1:1 clearly states that it is a letter addressed to the “12 tribes which are scattered abroad.” He did not send this letter to one specific church; he sent it to churches composed of Jewish Christians living outside Israel. But this is also a sermon. So I have called it a “sermon in letter form.”

 

Who wrote the Letter of James?

The author identifies himself as “James, a servant (bondservant) of God and of the Lord Jesus Christ.” (James 1:1) There are many men named James in the New Testament, but there is no proof that any of them wrote this letter. Neither is there proof that James, the brother of Jesus, was the author. But the Early Church of the first century, and nearly all scholars up until the 19th century, all attribute this letter to James the brother of Jesus. Only in the 19th century did some scholars say that their “scholarly evidence convinced them that the letter was written by an unknown person who just used the name James.” Would it not be wise to take the evidence of the Church for 1,900 years?

While Jesus was living, James did not believe his brother was the Savior of the world. But after Jesus rose from the dead, James became a committed follower of the Lord. He was the leader of the Jerusalem church (Acts 21:17-18) and was also recognized as the leader of the important Jerusalem Council, which was held in 48-49 A.D. (Acts chapter 15) The council of church leaders met in Jerusalem to decide what non-Jewish people needed to do to become Christians – were they required to follow all of the rituals and rites of the Jewish religion? Or could they become Christians simply by profession of faith in Jesus Christ? Peter, Paul, and Barnabas were present at this council; Peter emphasized that we are saved by the grace of the Lord Jesus Christ, and that there is no need for non-Jewish people to be circumcised as the Jews. Then Paul and Barnabas gave their testimony of the mighty works of God among the Gentiles. It was James who concluded, after hearing Peter, Paul and Barnabas’ testimonies, that a person needs only to believe that God raised Jesus Christ from the dead, to confess Him as Lord, and to become life-long followers of Jesus, in order to become a Christian. But of course, he concluded, they should abstain from idol worship and sexual immorality, and from eating the blood of animals. The Jerusalem Council unanimously agreed with James, and sent a letter to all the Gentile Christians with the good news.

It is important to remember this historic event while reading the Letter of James. The reason is, James emphasizes in his letter the necessity of doing good works that will reveal our faith in God. But James believed, just as Peter and Paul, that a person needs only to believe in the Lord Jesus Christ to be saved. He simply says that good works must accompany our faith for it to be authentic.

James was an apostle – not one of the original 12 apostles, but as Paul tells us in Galatians 1:19, he was an apostle. “I saw none of the other apostles – only James, the Lord’s brother.” James does not refer to himself as an apostle, only as a servant of God and of the Lord Jesus.

 

When was this letter written?

If James the brother of Jesus was the author, it had to be written before 62 A.D., because James was martyred that year. The most likely date is the mid-40’s A.D. This was the same time that Paul was teaching that salvation comes from faith alone and not by works that we do. James agrees with Paul; he simply wants to tell us how to live the Christian life once we are saved.

 

What was the situation of the original readers of this letter?

  • They were Jewish Christians. They met in the Jewish synagogues in their various cities. (James 2:19) They understood the Old Testament.
  • They were scattered, just as many ethnic groups are scattered today, in the diaspora. But since this letter was written very early, it is likely that they were scattered because of persecution. “Now those who were scattered after the persecution of Stephen traveled as far as Phoenicia, Cyprus, and Antioch, preaching the word to no one but Jews only.” (Acts 11:19)
  • Many of them were oppressed and were living in poverty. But some of them were rich, and there was conflict between the rich and the poor. James 4:13 speaks of traveling merchants among them. “Come now, you who say, ‘Today or tomorrow we will go to such and such a city, spend a year there, buy and sell, and make a profit.” Very likely the wealthy class included both Christians and wealthy Jewish landowners. Both seemed to be taking advantage of the poor people among them.
  • The dispersed people had a problem with what we might call “worldliness.” We have these same problems in the Church today; but the fact that they were scattered among the nations brought these problems more to light.

 

What is the purpose of the Letter of James?

The main emphasis seems to be James’ insistence on the necessity of works to complete faith. He makes this point clearly in James 2:17 – “Faith by itself, if it does not have works, is dead.” He then says, “. . . I will show you my faith by my works.”

James makes his theology very practical. Remember, theology simply means the study of God, seeking to know God. James’ theology is not systematic – that is, he did not teach on the great doctrines of our Lord; the apostle Paul is the one who gives us a rich understanding of God the Father, Son and Holy Spirit. We could say that James gives us “practical theology” (실천신학), so that we can know how our belief in God works out practically in our daily lives.

James was concerned about the people he was writing to. He wrote to encourage them, but also to teach them. His concern was that they would understand God and His purposes in the world, and that they would live their daily lives in a way that revealed that they were putting into practice what they knew about God. He wanted them to have a biblical worldview that they could live by. James knew that his readers knew and believed in the cross and resurrection. His purpose was to talk about the great and radical changes the cross and resurrection make in our lives.

One theme that runs throughout this letter is the need for wholehearted commitment to Jesus Christ. He teaches that one cannot enjoy friendship with the anti-God world and at the same time be a friend of God. (James 4:8) He insists that a Christian must be single-minded; he cannot be double-minded and still be a disciple of Christ.

The apostle Paul would have had no problem with the content of the Letter of James. If he had a problem, he would have written about it in his letters, or spoken about it at the Jerusalem Council (Acts 15). But Martin Luther, leader of the Protestant Reformation in the 16th century (1,500 years after James wrote his letter and 800 years after the New Testament canon was officially decided) had a problem. He called the Letter of James an “epistle of straw!” He said it had many good teachings but did not belong in the New Testament. Why did Luther dislike this letter? Because he misunderstood James’ teaching on the law. The problem was that James was not talking about the Old Testament Mosaic law as necessary for salvation. He was talking about the law that the Holy Spirit writes in our hearts, the law of love. Paul himself speaks of “faith working through love.” (Galatians 5:6) Paul certainly agreed with James, and Luther also would have agreed with James if he had understood him.

 

BEFORE STUDYING THE LETTER OF JAMES . . .

Two Psalms will help us understand the Letter of James. We should read Psalm 15 and Psalm 16 before we begin our study.

Psalm 16 has long been one of my favorite psalms. It speaks of our intimacy with God. He begins by confessing “You are my Lord; I have no good apart from You.” Then he reveals the secret of his intimacy, in verses 8 and 9. “I have set the Lord always before me; because He is at my right hand, I shall not be shaken. Therefore my heart is glad, and my whole being rejoices; my flesh also dwells secure.” (ESV) He concludes by confessing that in the Lord’s presence there is fullness of joy.

Psalm 16 is a psalm that everyone should meditate on; and those who memorize it will be especially blessed.

But I believe that the Holy Spirit wants us to see the relation of Psalms 15 and 16. King David wrote both psalms, so they do not contradict each other. Psalm 15 begins by asking a question: Lord, who shall abide in Your presence? He answers by saying that only those who walk blamelessly, speak truth, and walk in upright ways can come into His presence. To walk in intimacy with the Lord, a person cannot slander his neighbor, nor can he spread rumors about him. He cannot take bribes and do unrighteous deeds and still expect to see the Lord who is before him.

A person becomes a Christian by professing faith in Jesus Christ, as Savior and Lord; and by committing to follow Him and obey Him for their lifetime. But we learn in Psalm 15, and also in the Letter of James, that our faith must make a radical change in our lifestyle, so that we lead godly lives in the midst of an ungodly world. This is the faith that pleases God (Hebrews 11:6) The apostle Paul says it best, in Philippians 2:14-16. “Do all things without grumbling or questioning, that you may be blameless and innocent, children of God without blemish in the midst of a crooked and twisted generation, among whom you shine as lights in the world, holding fast to the word of life, so that in the day of Christ I may be proud that I did not run in vain or labor in vain.”

 

AS WE BEGIN OUR STUDY OF THE LETTER OF JAMES . . .

Read the Letter of James several times and ask the Lord to speak to you and help you understand as you read. Expect the Lord to speak to you personally as you read. Make a list of your observations as you read through this letter. Remember, observations are not opinions, or our conclusions about the text. Good questions for observation are: who, what, when, where, how, why? Observations help us understand the general flow of the book, and the main emphases that the author makes.

Then read again Psalms 15 and 16; spend some time meditating on several verses of these two psalms. Then you will be ready to begin your study of the Letter of James.

Look for key verses in the Letter of James that you would like to memorize, so that you can keep them in your mind and heart, to become more filled with God’s Word.

 

Note: Scripture quotations in English are from the New King James Version (NKJV), unless noted differently.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야고보서 공부를 위한 준비

야고보서

성경공부를 위한 준비

 

들어가는

예수님의 형제 야고보는 주변 나라들에 흩어져 있는 디아스포라 유대 그리스도인들에게 독특한 “편지형태의 설교”를 썼습니다. 그의 편지는 가장 초기에 쓰여진 신약 책들 중 하나이며, 아마도 예수님의 부활 이후 12-15년쯤 뒤에 쓰여진 것으로 보입니다. 그는 일상 생활 속에서 어떻게 믿음으로 살아갈 수있는지를 흩어진 성도들에게 가르치기 위해 이 편지를 썼습니다.

모든 그리스도인들은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는 믿음으로만 구원이 임한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사도바울은 만일 우리가 우리 입으로 예수를 주로 시인하며 또 하나님께서 그를 죽은 자 가운데서 살리신것을 마음에 믿으면 구원을 받게 된다고 말합니다. (로마서 10:9) 히브리서는 믿음이 우리를 하나님의깊은 임재 안으로 이끌어서, 어떻게 우리가 죄를 덮어주시고 때를 따라 도우시는 은혜를 받게 되는지를보여줍니다.

그런데 히브리서의 저자는 많은 그리스도인들이 간과하는 믿음의 또 다른 요소를 지적합니다. 그는 어떻게 믿음이 세상을 살아가는 우리의 삶의 방식에 근본적이고 급진적인 변화를 가져오는지를 엿볼 수 있게 해 줍니다. 그는 “하나님께서 믿음으로 살았던 사람들로 인정하신 남자와 여자들의 명단”을 히브리서에 포함시킵니다. (히브리서 11장) 그들은 하나님을 믿고 신뢰했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행동을 통해 그분께 순종했습니다. 아브라함은 그의 본토와 그가 소중히 여기던 모든 것을 떠나, 갈 바를 알지 못하고 주님을 따라 갔습니다. 다른 사람들은 하나님을 따라가는 동안 기적을 경험했습니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은 완전한 순종 가운데 주님을 따르기를 선택했다는 이유만으로 상상할 수 없는 핍박 가운데 고난을 겪었습니다. 그들 모두가 공통적으로 품었던 것은 하나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시는 모든 것에 순종함으로써 믿음으로 행하고자 하는 자원하는 마음이었습니다.

우리는 야고보의 메시지를 이해하기 위해 야고보서와 함께 히브리서를 공부해야만 합니다. 히브리서는구원의 깊이와 부요함을 보여줍니다. 그리고 야고보서는 우리의 일상생활 속에서 하나님께 순종할 때 누리게 되는 믿음의 권능을 드러내어 줍니다.

한 사람이 예수 그리스도를 신뢰하며 남은 삶 동안 그분을 순종하며 따르기로 결정할 때 무슨 일이 일어나겠습니까? 그 사람의 일상 생활과 관계 안에는 어떤 변화가 일어나게 될까요? 어떻게 그리스도인으로서 우리의 믿음은 사회와 나라의 안전과 번영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까? 사도 야고보는 믿음과 행함의 관계를 설명하기 위해 이 편지를 썼습니다.

 

야고보서의 배경

야고보서의 문학 장르는 무엇인가?

야고보서 1:1절은 “흩어져 있는 열두 지파에게” 전하는 편지임을 명확히 진술하고 있습니다. 그는 어떤특정 교회에 편지를 보낸 것이 아니었습니다. 그는 이스라엘 밖에 사는 유대 그리스도인들로 구성된 교회들에 편지를 보냈습니다. 그런데 이것은 또한 설교였습니다. 그래서 나는 이 책을 “편지 형태의 설교”라고 부르게 되었습니다.

 

야고보서는 누가 썼는가?

저자는 자신을 “하나님과 주 예수 그리스도의 종 (예수 그리스도에 속한 종) 야고보”로 특정하였습니다. (야고보서 1:1) 신약 성경 안에 야고보라는 이름을 가진 많은 사람들이 있지만, 그들 중 누구에게서도 이편지를 썼다는 증거는 없습니다. 예수님의 형제 야고보가 저자라는 증거 또한 없습니다. 그런데 1세기초대 교회와 19세기까지의 거의 모든 학자들은 예수님의 형제 야고보가 이 편지를 썼다고 보고 있습니다. 19세기에 들어서야 일부 학자들이 이 편지가 야고보라는 이름을 사용했던 무명의 사람에 의해 쓰였다는 학문적인 증거가 증명되었다”고 말했습니다. 1,900년 동안 교회가 인정했던 증거들을 취하는 것이현명하지 않겠습니까?

예수님께서 살아 계신 동안, 야고보는 그의 형을 구세주로 믿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예수님께서 죽음에서 부활하신 뒤, 야고보는 주님을 따르기로 헌신하게 되었습니다. 그는 예루살렘 교회의 지도자였고, (사도행전 21:17-18) A.D. 48-49년에 열렸던 예루살렘 공회의 중요한 지도자로 인정받기도 했습니다. (사도행전 15장) 그 공회에서 교회 지도자들은 유대인 아닌 사람들이 그리스도인이 되기 위해 해야 할 일이 무엇인지를 결정하기 위해 예루살렘에 모였습니다. 그들에게 유대 종교의 예식과 관습을 따르도록 의무화해야 하는지, 아니면 단순히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신앙을 고백함으로써 그리스도인이 될 수 있는지에 대한 결정이었습니다. 베드로, 바울, 그리고 바나바는 그 공회에 참석했습니다. 베드로는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로 우리가 구원받았기 때문에 유대인이 아닌 사람들이 유대인처럼 할례를 받을 필요가 없다는 것을 강조했습니다. 바울과 바나바는 이방인들 가운데서 하나님께서 행하신 놀라운 일들의 증거를 간증했습니다. 베드로, 바울, 바나바의 이야기를 듣고 난 뒤에 어느 한 사람이 그리스도인이 되기 위해서는그가 예수 그리스도를 죽음에서 살리신 하나님을 믿고, 그분을 주라고 고백하며, 평생토록 예수님을 따르기만 하면 된다고 결론 지은 사람이 바로 야고보였습니다. 이와 더불어 그는 우상 숭배와 성적인 부도덕함, 그리고 짐승의 피를 먹는 것을 금해야 한다고 결론 지었습니다. 예루살렘 공회는 야고보의 말에만장일치로 동의했고, 이 기쁜 소식을 모든 이방인 그리스도인들에게 편지로 보냈습니다.

야고보서를 읽을 때 이 역사적인 사건을 기억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 이유는 야고보가 하나님 안에서우리의 믿음을 드러내기 위한 선한 일을 행하는 것의 필요성을 이 편지에서 강조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지만 야고보는 베드로나 바울처럼, 한 사람이 구원을 받기 위해서 필요한 것은 주 예수 그리스도를믿는 것뿐임을 믿었습니다. 그는 단지 우리의 선행이 진정성을 갖기 위해서는 우리의 믿음을 동반해야한다고 말했던 것입니다.

야고보는 처음의 열두 사도 중 하나는 아니었지만 바울이 갈라디아서 1:19절에 “주의 형제 야고보 외에다른 사도들을 보지 못하였노라고 말한 것으로 볼 때 그는 사도였습니다. 야고보는 자신을 사도로 칭하지는 않았고, 하나님과 주 예수의 종이라고 말했을 뿐입니다.

 

편지의 기록 시기는 언제인가?

만일 저자가 예수님의 형제 야고보라면, 그 시기는 야고보가 순교를 당했던 A.D. 62년 이전이어야 합니다. 가장 유력한 기록시기는 A.D. 40년대 중반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시기는 바울이 우리의 행위가아닌 믿음으로만 구원이 임한다고 가르치던 때와 같은 시기입니다. 야고보는 바울의 말에 동의했습니다. 그는 그저 우리가 구원받고 나서 그리스도인으로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를 말하기 원했던 것입니다.

 

편지의 원독자들의 상황은 어떠했는가?

  • 그들은 유대 그리스도인들이었습니다. 그들은 다양한 도시의 유대교 회당에서 만났던 사람들입니다. (야고보서 2:19) 그들은 구약을 이해하는 사람들이었습니다.
  • 그들은 오늘날 흩어져 있는 많은 종족 그룹들처럼 흩어진 디아스포라들이었습니다. 그런데 이 편지가 아주 초기에 쓰였던 것으로 볼 때, 그들은 박해로 인해 흩어졌다고 생각됩니다. 때에 스데반의 일로 일어난 환난으로 말미암아 흩어진 자들이 베니게와 구브로와 안디옥까지 이르러 유대인에게만 말씀을 전하는데 (사도행전 11:19)

그들 중 대부분은 압제 가운데 있었고 가난한 삶을 살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들 중 일부는 부유했고, 그래서 가난한 자들과 부한 자들 사이의 갈등이 있었습니다. 야고보서 4:13절은 그들 중에 있었던 여러도시를 다니는 무역상들에 대해 이렇게 말합니다. “들으라 너희 중에 말하기를 오늘이나 내일이나 우리가 어떤 도시에 가서 거기서 일 년을 머물며 장사하여 이익을 보리라 하는 자들아.”  부유한 계층에는 기독교인들과 부유한 유대인 지주들이 모두 포함되어 있을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두 그룹 모두 그들 중 가난한 사람들을 이용하고 있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 흩어진 사람들은 우리가 “세속적”이라고 부르는 것과 같은 문제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오늘날의교회 안에서도 우리는 같은 문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들이 여러 나라들 가운데 흩어져있다는 사실은 이 문제를 더욱 밝히 드러나게 했습니다.

 

야고보서를 목적은 무엇인가?

주된 강조점은 야고보가 단언했던 믿음의 완성을 위한 행위의 필요성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는 이 점을 야고보서 2:17절에서 명확히 지적하고 있습니다. –“이와 같이 행함이 없는 믿음은 자체가 죽은것이라.” 그리고 나서 그는 “…  나는 행함으로 믿음을 네게 보이리라” (야고보서 2:18)고 말합니다.

야고보는 그의 신학을 아주 실용적으로 세워 갔습니다. 기억하십시오. 신학의 의미 자체는 하나님을 공부하며, 하나님 알기를 구하는 것입니다. 야고보의 신학은 조직적이지 않습니다. 다시 말해 그는 우리 주님에 대한 엄청난 교리를 가르치지 않았습니다. 사도 바울은 하나님 아버지와 독생자 예수, 그리고 성령님에 대해 풍부한 이해를 준 사람입니다. 야고보는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 안에서 우리의 믿음이 일상 생활 속에서 어떻게 실제적으로 작용하게 되는지 알게 해 주었기에 그가 실천신학을 제시해 준 사람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야고보는 그가 쓴 편지를 받게 될 사람들에 대해 마음을 두고 있었습니다. 그는 그들을 격려함과 동시에그들을 가르치기 위해서 편지를 썼습니다. 그의 관심은 그들이 하나님과 세상을 향한 그분의 목적을 이해하도록 하는 것이었으며, 일상 생활 속에서 그들이 하나님에 대해 알고 있는 것들을 실천하고 있음을드러내는 방식으로 살아가도록 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는 그들이 성경적 세계관을 가지고 그것을 기반으로 살아가기를 원했습니다. 야고보는 이 편지의 독자들이 십자가와 부활을 알고 믿는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그의 목적은 십자가와 부활이 우리 삶 안에 이루어 놓은 놀랍고 급진적인 변화에 관해 이야기하는것이었습니다.

이 편지 전체에 걸쳐 펼쳐지는 한 가지 주제는 예수 그리스도를 향한 온 마음을 다하는 헌신의 필요성입니다. 그는 하나님을 대적하는 세상과 사귀면서 동시에 하나님의 친구가 될 수 없다고 가르칩니다. (야고보서 4:8) 그는 그리스도인은 한 마음을 품어야 하며, 두 마음을 품으면서 그리스도의 제자가 될 수는없다고 강조합니다.

사도 바울은 야고보서의 내용에 대해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았습니다. 만일 그에게 문제가 되었다면, 그는 그의 서신에서 기록을 했거나, 예루살렘 공회에서 그것에 관해 말했을 것입니다. (사도행전 15장) 그러나 16세기 (야고보가 이 편지를 쓴 지 1,500년 뒤, 그리고 신약의 정경에 수록되기로 공식적으로 결정된 지 800년 뒤) 종교개혁의 지도자 마틴 루터 (Martin Luther)에게는 문제가 되었습니다. 그는 야고보서를 “지푸라기 서신 (epistle of straw)!”이라고 불렀습니다. 그는 야고보서가 많은 좋은 가르침들을 가지고 있지만 신약성경에 속하지는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왜 루터는 이 서신서를 좋아하지 않았을까요? 그것은 그가 율법에 관한 야고보의 가르침을 오해했기 때문입니다. 문제는 야고보가 구약의 모세 율법이구원을 위해 필요하다고 이야기하지 않았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는 성령께서 우리 마음에 스신 사랑의 법에 대해 이야기했습니다. 바울 또한 “사랑으로 역사하는 믿음” (갈라디아서 5:6)에 관해 이야기했습니다. 바울은 야고보에 분명히 동의했고, 마틴 루터도 만일 그가 야고보의 말을 이해했다면 거기에 동의했을것입니다.

 

야고보서를 공부하기 전에

두 개의 시편이 야고보서를 이해하는 데 도움을 줄 것입니다. 시편 15편과 16편을 성경공부를 시작하기전에 읽기 원합니다.

시편 16편은 오래도록 내가 가장 좋아해 왔던 시편입니다. 이 시편은 하나님과 우리의 친밀감에 대해말합니다. 시편 기자는 주는 나의 주님이시오니 밖에는 나의 복이 없다 하였나이다라고 고백함으로써 시작합니다. 그리고 나서 그는 8절과 9절에서 친밀감의 비밀을 드러내어 줍니다. “내가 여호와를항상 앞에 모심이여 그가 나의 오른쪽에 계시므로 내가 흔들리지 아니하리로다 이러므로 나의 마음이 기쁘고 나의 영도 즐거워하며 육체도 안전히 살리니 그는 주님의 임재 안에 충만한 기쁨이 있다고 고백하는 것으로 이 시편을 끝맺고 있습니다.

시편 16편은 모든 사람이 묵상해야 하는 시편이며, 이 시편을 암송한다면 더욱 특별한 은혜가 있을 것입니다.

그런데 나는 성령께서 우리로 하여금 시편 15편과 16편의 연관성을 보기 원한다는 것을 믿습니다. 다윗왕이 두 시편 모두를 썼고, 그래서 두 시편은 서로 모순되지 않습니다. 시편 15편은 “여호와여 주의 장막에 머무는 자 누구오며 주의 성산에 사는 자 누구오니이까”라는 질문으로 시작합니다. 그 대답으로 다윗은 정직하게 행하며, 진리를 말하고, 바른 길로 가는 사람들이 그분의 임재 안으로 들어갈 수 있다고말합니다. 한 사람이 주님과 친밀함 가운데 행할 때, 그 사람은 이웃의 허물을 들추거나 비방할 수 없습니다. 그 사람은 뇌물을 받거나 불의한 행동을 하면서, 여전히 그 앞에 계신 주님을 바라볼 것이라는 기대를 가질 수 없습니다.

사람은 그의 주와 구원자 되신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믿음을 고백하고, 하나님을 따르며 평생토록 그에게 순종할 것을 헌신함으로써 그리스도인이 됩니다. 그런데 우리는 시편 15편과 야고보서에서 우리의믿음이 우리를 경건치 않은 세상 한 복판에서 경건한 삶으로 살아가도록 이끌기 위해 삶의 방식에 대한급진적이고 근본적인 변화를 가져와야만 한다는 것을 배웁니다. 이것은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믿음입니다. (히브리서 11:6) 사도 바울은 빌립보서 2:14-16절에서 이것에 대해 가장 잘 말했습니다. “모든 일을 원망과 시비가 없이 하라 이는 너희가 흠이 없고 순전하여 어그러지고 거스르는 세대 가운데서 하나님의 없는 자녀로 세상에서 그들 가운데 빛들로 나타내며

생명의 말씀을 밝혀 나의 달음질이 헛되지 아니하고 수고도 헛되지 아니함으로 그리스도의 날에 내가자랑할 것이 있게 하려 함이라.”

 

야고보서 공부를 시작하면서

야고보서를 여러 번 읽으면서, 이 서신서를 읽는 동안 주님께서 말씀해 주시고 깨닫게 해 달라고 기도하십시오. 주님께서 우리 개인을 향해 말씀하실 것을 기대하십시오. 이 편지를 읽으면서 관찰한 것들의 리스트를 만드십시오. 기억할 것은, 관찰은 의견이나 성경 내용에 대한 결론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관찰을위한 좋은 질문은 이런 것들입니다. 누가, 무엇을, 언제, 어디서, 어떻게 왜? 관찰은 책의 기본적인 흐름을이해하고, 저자가 주되게 강조하는 것들을 이해하도록 도와줍니다.

그리고 나서 다시 한번 시편 15편과 16편을 읽으십시오. 이 두 시편의 몇몇 구절들을 묵상하는 시간을잠시 가지십시오. 그리고 나면 우리는 야고보서 공부를 시작할 준비를 마치게 될 것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으로 우리가 충만하게 되어 우리의 마음과 생각 가운데 새길 수 있도록 야고보서 안에서암송하기 원하는 핵심 구절들을 찾으십시오.

참고사항: 다른 언급이 없다면 인용된 모든 영어 성경구절들은 New King James Version (NKJV)에서 인용했습니다.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Continuing Your Study of the Letter to the Hebrews

AT SUCH A TIME AS THIS . . . it is important to be filled with the Word of God. This is because God’s Word opens the door of the Holy of Holies, and allows us to make our home in the presence of the Lord. God desires us to allow His Word to fill up every space in our lives, as He says in Colossians 3:16. “Let the word of Christ dwell in you richly, teaching and admonishing one another in all wisdom, singing psalms and hymns and spiritual songs, with thankfulness in your hearts to God.”

 

2 REASONS FOR CONTINUING TO STUDY HEBREWS

An important part of Bible study is to make a record of the content of what you have studied. By doing this, you will not forget the message of the book. This will help you as you continue your own study.

1) We are blessed by hearing another person share his or her understanding of a book of the Bible. But we are more greatly blessed when we allow God to speak to us personally as we continue to read and study.

2) But there is another reason we should not stop after hearing someone teach the Bible, or joining in a group study. We also must share the Word of God with others. Today the church throughout the world is in great need of godly, reverent teachers of the Bible. You may teach just one person; or you may teach hundreds of people. Or you may just share in a small group with others – and let them share with you; in this way your small group studies will be more satisfying and fruitful.

 

Isaiah 50:4-5 shows us how to become biblical teachers. Read these verses.

  1. God wakes us up each morning. Greet the Lord as you wake up. Thank Him for this new day.
  2. God “wakes up our ear,” to listen as a disciple, as one who is being taught.
  3. He speaks to us as we meditate and listen to Him in His Word.
  4. God tells us to “sustain those who are weary” by sharing a word – that is, the word God has shared with us during our time of meditation,            reading and personal study.

 

2 RESULTS OF YOUR CONTINUING TO STUDY HEBREWS

  1. You will continue to have a deeper understanding of the letter, and you will be enriched; your relationship with the Lord will deepen.
  2. You will want your personal blessings to overflow to others. Now you will feel confident to share with others, either informally with one or more persons; or more formally in teaching a group or class.

 

HOW SHOULD WE DO THIS?

  1. Meditate. Continue to meditate on this letter. A good way would be to choose key verses in each chapter, and spend 5 or 10 minutes meditating on each verse. After you have finished meditating on the whole book, read over your meditations. God will speak to you in a new way. Your most intimate time with the Lord is your time of meditation and your prayer that flows out of your meditation.

 

  1. Observe. Continue to observe. Observation is one of the most basic tools of any study, whether it be science, astronomy, mathematics, all kinds of literature – but especially the Bible. Remember: “who, what, where, when, how, why” are the key questions to ask in observation. Observation is not the same as interpreting the Bible. Observation is simply searching for and writing down what the Bible says. Interpreting comes only after you have carefully observed what the author is saying; then you will share your ideas and thoughts about what the author is saying.

 

  1. Read. Continue to read through the whole Letter to the Hebrews. Reading is the most basic and important method of Bible study. Be sure to read it with the attitude of expecting God to speak to you as you read.

 

  1. Make titles for each paragraph. Most Bibles have a way of indicating a new paragraph, either by a paragraph mark, or by indenting. You will easily find the paragraphs. How should we make a title?
    • Ignore the titles that your Bible already has inserted. They may be good, but they are not yours. You will not remember them.
    • Read through the paragraph to get the main idea.
    • A paragraph title should include no more than 4 or 5 words.
    • IMPORTANT: ALL words of your title must be words directly found in the Bible paragraph.

Examples:

Hebrews 1:1-4 God spoke by His Son

                        아들을 통하여 말씀하셨으니

Hebrews 4:16 with confidence draw near

                        보좌 앞에 담대히 나아갈

    • The paragraph title you make will be the correct one. You are doing this for yourself, not for someone else. Ask the Lord to lead you, and you will discover that you can do it. You do not need to rely on another person to help you.
    • I find it helpful to write down all of the paragraph titles.

 

When you finish making paragraph titles for each paragraph of the Letter to the Hebrews, you will have a list of 35-40 paragraph titles. Congratulations! Your paragraph titles will help you understand the whole Letter to the Hebrews! Read through your titles. You will discover that you have a new understanding both of the message of this letter, and also of the way the author develops his theme.

 

  1. Make a title for the Letter to the Hebrews. Pray and make a title for the whole book. The title should give some understanding of the meaning of the letter. Your title will give another person an understanding of what this book is all about. Don’t use other people’s titles, although they may help you. Some examples of a title are:

The Superiority of Jesus Christ

            Growing into Maturity

Consider what the main emphasis of this letter is; then try to express it in your own, unique way as the title.

 

  1. Look for the main division of the book. Read through your paragraph titles once again. Try to discover the main division of the book. Ask yourself questions, such as:
    • Is there a teaching section, followed by an application section?
    • Look for words like “therefore.” (그러므로) This may give you a hint that the author is beginning to speak in a different way.

 

  1. Decide how you want to remember your material. Once you have found the main division, you must decide how to retain it. There are two basic ways:
    • One way is to make an outline of the Letter to the Hebrews.
    • The other way is to make a chart of the letter.

Neither way is better than the other; some people prefer charts, others prefer outlines. What may be best for someone else may not be best for you. Use the method that is best for you. Be sure to include the chapter and verses as you make your division.

 

  1. Make sub-divisions. You have discovered that the Letter to the Hebrews can be divided into two major divisions. After you have made this major division, begin to look for a sub-division in each of the two main divisions.

Then you can record this in your outline or chart.

 

Just as an example, I will share with you the sub-divisions I made in my own study:

1:1-7:28       Jesus Our Savior

8:1-10:18    Calvary Our Salvation

10:19-13:25 Faith Our Victory

You can now decide where they should fit into the main division of the letter.

 

  1. Make smaller sub-divisions. If you like, you can continue to make smaller sub-divisions.

1st step – You have made the main division. (Not every book of the Bible can be easily divided into 2 parts. Some cannot divided; others may have more than 2 main divisions.)

2nd step – Now, divide each main division into sub-divisions. Then you will see how they all fit together.

3rd step – If this is a good way for you to study, you can continue to make more sub-divisions.

 

IS ALL THIS REALLY NECESSARY?

Good question! The answer is, no. If you enjoy, and receive benefit, just from reading and meditating on the Scriptures, that can be good. Some of the best Bible scholars, as well as people who just want to “eat the Word” and meet God in it, do not make outlines or charts. Also, if you have a photographic memory, you will not need to do it. 🙂 But if you would like to retain what you have learned – whether for your own enrichment or for sharing with others — then this is one effective way to do it.

 

SOLITUDE IS MOST IMPORTANT.

Solitude simply means to be alone with God. Christians can never be entirely alone, for Jesus promised that He will always be with us. There are periods in our lives when we simply want to read and read more of the Bible, and meditate more and more. Just to “soak ourselves” in the Word of God, without thinking of how to share it or how to “make a record” of what we study. To do this, we need times of solitude and silence before the Lord.

At times we are tempted to share for the wrong reasons, such as the desire to be “relevant.” or to be known as a good Bible teacher.  Henri Nouwen said that there are some “enemies of solitude:” the desire to be relevant; the desire to be popular; or the desire to be spiritually powerful. We must guard our solitude and make it the top priority of our lives.

We prefer to live a life in the Word, in intimacy with the Lord, so that the same things that the Pharisees and Sadducees said about Peter and John can be said about me: “They recognized that they had been with Jesus.” (Acts 4:13)

 

BUT . . . SOLITUDE FLOWS OUTWARD, NOT INWARD.

Solitude with His Father was the core of Jesus’ life. All ministry begins with solitude – living in the presence of the Lord. But Jesus did not end His ministry by only having times of solitude, or times alone, with His Father. He shared everything His Father shared with Him, with His community of disciples; and then sent them out to teach and preach.

Solitude means to be alone with God. But remember: Solitude does not stop after we have had a time alone with God. Every moment of every day must be lived in the presence of our Lord. The psalmist said, “I have set the Lord always before me; because He is at my right hand, that I shall not be shaken.” (Psalm 16:8 ESV) This means that we never leave solitude; that is, we never leave the presence of the Lord! We may be sitting at His feet, or we may witnessing to someone about Jesus. We may be running a marathon, or working out physically. We may be composing music to reveal God’s glory, or creating a work of art. We may be working in a factory or an office. We may be driving a truck for a construction project. Wherever we go, and whatever we do, we go and do in the presence of the Lord who never leaves our side.

This means that your time alone with God is priority; it is very precious. But we must let the Word of God flow from our lives, from our personal study and meditation, into other people’s lives.

 

Note: If you would like to share some of your ways of study, such as an outline you make, or a chart, of the Letter to the Hebrews, I would be happy and honored to see what you are doing. I would like to learn more, and we members of the Body of Christ should encourage one another. If you would like to share, e-mail is the best way. davidross35@gmail.com

 

God bless you! May His Word dwell richly in you, and use you to bless the world.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히브리서를 계속 공부하기 위하여

 

이와 같은 때에 하나님의 말씀으로 우리를 충만하게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지성소로 나아가는 문을 열어줄 뿐 아니라 주님의 임재를 우리의 처소로 삼을 수 있도록 해 주기 때문입니다.골로새서 3:16절에서 그리스도의 말씀이 너희 속에 풍성히 거하여 모든 지혜로 피차 가르치며 권면하고 시와 찬송과 신령한 노래를 부르며 감사하는 마음으로 하나님을 찬양하고라고 말씀하신 것처럼 하나님께서는 우리 삶의 모든 자리들마다 그분의 말씀이 채워지게 하시기를 간절히 원하십니다.

 

히브리서를 계속 공부해야 하는 가지 이유

성경공부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을 공부했는지 그 내용에 대한 기록을 남기는 것입니다. 이렇게 함으로써 우리는 그 책이 말하는 메시지를 잊지 않게 됩니다. 이것은 우리가 스스로 계속 공부해 나갈 때도움이 될 것입니다.

1) 우리는 다른 사람이 성경의 어떤 책에 대한 나누는 것을 들음으로서 은혜를 받습니다. 그렇지만 우리가 성경을 읽고 공부는 것을 계속 하면서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말씀하시도록 우리를 내어드릴 때 더 큰은혜를 받게 됩니다.

2) 또 다른 이유는 성경을 가르치는 누군가에게서 말씀을 듣거나 성경공부 모임에 참여하고 난 뒤 거기서 그쳐 버리면 안 되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을 다른 사람들과 나누어야 합니다. 전 세계에 걸쳐 오늘날의 교회는 경건하고 존경할 만한 성경 교사들에 대한 엄청난 필요 가운데 있습니다. 우리는 한 사람만을 가르칠 수도 있고, 또는 수많은 사람들을 가르칠 수도 있습니다. 아니면 다른 사람들과함께 하는 소그룹 안에서 우리가 말씀을 나누거나 다른 사람이 우리에게 나누도록 할 수도 있습니다. 이렇게 하면 여러분의 성경공부 모임이 더 만족스럽고 유익한 모습이 되어갈 것입니다.

 

이사야 50:4-5절은 어떻게 성경적 교사가 되는지를 보여줍니다. 이 구절들을 읽어 보십시오.

  1. 하나님께서는 매일 아침 우리를 깨우십니다. 아침에 일어날 때 주님께 인사하십시오. 새 날을주신 그분께 감사하십시오.
  2.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귀를 깨우셔서”, 제자 같이, 배우는 자로서 듣게 하십니다.
  3. 말씀 안에서 그분을 묵상하며 들을 때, 하나님은 우리에게 말씀하십니다.
  4. 하나님께서는 말씀 묵상, 성경 읽기, 그리고 개인적인 공부를 하는 동안 나눠 주신 말씀을 나눔으로써 “곤고한 자들을 도와주라’고 말씀하십니다.

 

히브리서 공부를 계속함으로 나타나는 가지 결과

  1. 이 서신서에 대한 더 깊은 이해를 계속해서 가지게 될 것이며, 더 풍성한 은혜를 경험하게 될것입니다. 그리고 주님과의 관계 또한 더욱 깊어질 것입니다.
  2. 자신의 개인적인 축복이 다른 사람에게 넘치기를 원할 것입니다. 이제 우리는 한 명 또는 그이상의 사람들과 비공식적으로 말씀을 나누거나, 또는 더 공식적으로 그룹이나 수업을 가르칠때, 그것을 나누는 데 자신감을 갖게 될 것입니다.

 

어떻게 이것을 있습니까?

  1. 묵상하십시오. 이 서신서를 계속해서 묵상하십시오. 각 장의 핵심 구절들을 택해서 5~10분 동안 각절을 묵상하는 것은 그 좋은 방법이 될 것입니다. 책 전체를 묵상하는 것을 마친 뒤에 당신이 묵상한 것을 읽어 보십시오. 하나님께서 새로운 방식으로 말씀하실 것입니다. 우리가 주님과 보내는 가장 친밀한시간은 묵상하는 시간과 묵상을 통해 흘러나온 기도의 시간입니다.
  2. 관찰하십시오. 계속해서 관찰하십시오. 관찰은 과학, 천문학, 수학, 모든 종류의 문학 등 모든 공부의가장 기본적인 도구이지만, 특별히 성경에서는 더욱 그렇습니다. 기억하십시오. “누가, 무엇을, 어디서, 언제, 어떻게, 왜’라고 묻는 것은 관찰 가운데 물어야 할 핵심적인 질문들입니다. 관찰은 성경 해석과는 다릅니다. 관찰은 단순히 성경이 말하는 것들을 찾아내고 적어가는 것입니다. 해석은 저자가 말하고 있는것이 무엇인지 주의 깊게 관찰하는 것을 마친 뒤에야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나서 우리는 저자가 말하고 있는 것에 대한 우리의 생각이나 아이디어 등을 나눌 수 있습니다.
  3. 읽으십시오. 히브리서 전체를 계속해서 읽으십시오. 성경읽기는 성경공부의 가장 기초적이고 중요한방법입니다. 성경을 읽을 때, 하나님께서 말씀해 주시기를 기대하는 태도로 읽는 것을 잊지 마십시오.
  4. 단락의 제목을 정하십시오. 대부분의 성경은 단락 표시, 또는 들여쓰기 등으로 새로운 단락을 표시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단락은 쉽게 구분할 수 있을 것입니다. 어떻게 단락 제목을 정할 수 있습니까?
    • 이미 여러분의 성경에 삽입되어 있는 제목들을 무시하십시오. 그 제목들도 좋지만, 여러분의 것이 아닙니다. 우리는 그것들을 기억하지 않을 것입니다.
    • 단락 전체를 읽으면서 주제를 파악하십시오.
    • 단락 제목은 4-5 단어를 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 중요사항: 제목에 포함된 모든 단어들은 반드시 성경 단락 안에서 직접 뽑아낸 것들이어야 합니다.

예: 히브리서 1:1-4아들을 통하여 말씀하셨으니

                        히브리서 4:16 보좌 앞에 담대히 나아갈

    • 여러분이 만든 단락 제목이 거기에 딱 맞는 제목입니다. 이렇게 제목을 만든 것은 우리 자신을위한 것이지, 다른 누군가를 위한 것이 아닙니다. 주님께서 인도해 주시도록 구한다면, 우리가 그것을 할 수 있다는 것을 알 수 있게 될 것입니다. 다른 사람을 의지해서 도움을 구할 필요가 없습니다.
    • 모든 단락 제목들을 적어 두면 도움이 됩니다.

히브리서의 각 단락 제목들을 만드는 것을 마친다면, 35-40개의 단락 제목들의 리스트를 얻게 될 것입니다. 축하드립니다! 우리가 만든 단락 제목들은 히브리서 전체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만들어진 제목들을 읽어 보십시오. 그것을 통해 이 서신서가 말하는 메시지 뿐 아니라 저자가 주제를 발전시키는 방식에 대한 이해 또한 새롭게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1. 히브리서의 제목을 정하십시오. 기도하는 가운데 책 전체의 제목을 만들어 보십시오. 제목은 이 서신의 의미에 대한 이해들을 줄 수 있어야 합니다. 우리가 만드는 제목은 다른 사람에게 이 책이 무엇에 관해 말하는지에 대한 이해를 주게 될 것입니다. 다른 사람이 만든 제목을 사용하지 마십시오. 그것이 도움을 줄 수 있을지라도 말입니다. 몇 가지 제목의 예를 들어 보겠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뛰어나심

            성숙을 향한 성장

이 서신서의 주된 강조점이 무엇인지 생각해 보십시오. 그리고 나서 자신만의 독특한 방식으로 제목을표현하도록 시도해 보십시오.

 

  1. 히브리서의 대단원을 찾아 보십시오. 정리된 단락 제목들을 다시 한번 읽어 보십시오. 거기서 책의 대단원을 찾아 나누어 보십시오. 스스로에게 이런 질문들을 해 보십시오.
    • 가르치는 부분에서 이어지는 적용 부분이 있습니까?
    • “그러므로” 같은 단어들을 찾으십시오. 그것은 저자가 다른 방식으로 말하기를 시작한다는 힌트가 될 수 있습니다.
  2. 어떻게 자료를 남길지 결정하십시오. 대단원을 찾고 나면 어떻게 그것을 남길지 결정해야만 합니다.두 가지 기본적인 방법이 있습니다.
    • 한 가지 방법은 히브리서의 개요를 작성하는 것입니다.
    • 다른 방법은 차트를 작성하는 것입니다.

어느 한 쪽이 다른 쪽보다 낫다고 할 수 없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차트를 선호하고 다른 사람들은 개요작성을 원합니다. 누군가에게 가장 좋은 방법이 당신에게는 그렇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장 자신에게 잘맞는 방법을 사용하십시오. 단락 구분을 할 때 해당되는 장과 절을 포함시키는 것을 잊지 마십시오.

  1. 보조단원 (sub-division) 만드십시오. 우리는 히브리서가 두 개의 큰 대단원으로 나눠질 수 있다는것을 발견했습니다. 대단원을 만든 뒤에, 두 개의 대단원 각각에 해당하는 보조단원 (sub-division)을 찾기 시작하십시오. 그리고 나서 이것을 개요나 차트 작성을 통해 기록할 수 있습니다.

 

간단히 예를 들어, 나의 개인적인 연구를 통해 만든 보조단원 (sub-division)을 예로 들어 나누기 원합니다.

1:1-7:28       예수, 우리의 구원자

8:1-10:18    갈보리, 우리의 구원

10:19-13:25 믿음, 우리의 승리

우리는 이제 이것들이 이 서선서의 대단원의 어느 부분에 들어가야 할지를 결정할 수 있습니다.

 

  1. 소단원을 작성하십시오. 원한다면 당신은 더 작은 단위로 소단원을 계속해서 만들 수 있습니다.

1단계 – 대단원을 작성합니다. (성경의 모든 책들은 두 부분으로 쉽게 나눌 수 없습니다. 어떤 책들은 나눌 수 없기도 하고, 또 다른 책들은 두 개 이상의 대단원으로 나눠지기도 합니다.)

2단계 – 이제 각각의 대단원을 보조단원 (sub-division)으로 나누십시오. 그리고 나면 어떻게 그것들이모두 맞게 연결되는지 볼 수 있을 것입니다.

3단계 – 이렇게 하는 것이 당신의 성경연구를 위한 좋은 방법이라면, 더 많은 보조단원 (sub-division)들을 만드는 것을 계속할 수도 있습니다.

 

모든 것이 정말 필요합니까?

좋은 질문입니다! 그 대답은 ‘아니오.’입니다. 만일 성경을 읽고 묵상하는 것만으로도 말씀을 기쁘게 대하면서 유익을 누린다면 그것만으로도 좋습니다. 최고의 성경학자들 중 일부는 물론 “말씀을 먹고” 그안에서 하나님을 만나고 싶은 사람들도 이렇게 하지는 않습니다. 또한, 사진을 찍듯이 정확한 기억력을가진 사람이라면 이렇게 할 필요가 없을 것입니다. 🙂 하지만 만약 개인적인 성장이나 다른 사람들과 공유하기 위해서 당신이 배운 것을 잘 간직하고 싶다면, 이것은 하나의 효과적인 방법이 될 것입니다.

 

하나님과 홀로 있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여기서 우리가 말하는 것은 하나님과 홀로 있는 , 그 자체를 의미합니다. 예수께서는 항상 우리와 함께 하실 것이라고 약속하셨기 때문에 그리스도인들은 결코 완전히 혼자가 될 수 없습니다. 우리 삶 가운데 단순히 성경을 읽고 또 읽으면서 그 말씀을 묵상하고 또 묵상하기 원하는 시기가 있습니다. 하나님의말씀을 어떻게 나눌 것인지, 아니면 공부한 것을 “어떻게 기록으로 남길지”에 대한 생각을 하지 않고 그저 스스로가 말씀에 “푹 잠기게” 하십시오. 그러기 위해서는 우리에게 하나님과 함께 홀로 있으면서 주님 앞에서 침묵하는 시간이 필요합니다.

때로 우리는 “의미 있는 사람”이 되려 하거나 좋은 성경교사로 알려지기 원하는 것 같은 잘못된 이유로말씀을 나누려는 유혹을 받습니다. 헨리 나우웬 (Henri Nouwen)은 “하나님과 함께 홀로 있는 것의 원수들”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의미 있는 사람이 되려는 욕망, 유명해지길 바라는 마음, 또는 영적으로 힘있게 보이고 싶은 바람 등이 그것입니다. 우리는 하나님과 홀로 있는 시간을 지켜 나가야 하며, 그것을 우리 삶의 최우선순위에 놓아야 합니다.

우리는 바리새인들과 사두개인들이 베드로와 요한에 대해 말한 것과 같은 말을 나에게도 말할 수 있도록 주님과의 친밀함 가운데 말씀 안에서 삶을 살아갈 수 있기를 더욱 원합니다. 전에 예수와 함께 있던줄도 알고(사도행전 4:13)

 

그러나하나님과 홀로 있는 시간은 안이 아니라 밖을 향합니다.

아버지와 홀로 있는 것은 예수님의 삶의 핵심이었습니다. 모든 사역은 주님의 임재 안에 사는 것, 즉 하나님과 홀로 있는 데서 시작됩니다. 그런데 예수님은 그분의 사역을 아버지와 함께 홀로 있거나 혼자 시간을 보내는 것에서 끝마치지 않으셨습니다. 그는 아버지께서 그에게 나눠 주신 모든 것을 제자들의 공동체와 나누셨고, 그들을 보내서 가르치고 선포하게 하셨습니다.

하나님과 홀로 있는 것은 하나님과만 시간을 보내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러나 기억하십시오. 하나님과홀로 있는 시간을 보낸 뒤에 거기서 중단되지 않습니다. 매일 매 순간 우리는 주님의 임재 안에 살아야합니다. 시편 기자는 내가 여호와를 항상 앞에 모심이여 그가 나의 오른쪽에 계시므로 내가 흔들리지 아니하리로다 (시편 16:8)라고 고백했습니다. 이것은 우리가 결코 하나님과 함께 홀로 있는 시간을떠날 수 없음을 의미합니다. 다시 말해서 우리는 주님의 임재를 떠날 수 없습니다! 그분의 발 앞에 앉아있을 수도 있고 예수님에 대해 누군가에게 증거할 수도 있습니다. 마라톤을 달릴 수도 있고 운동을 할수도 있습니다. 하나님의 영광을 드러내기 위해 음악을 작곡할 수도 있고 미술 작품을 그릴 수도 있습니다. 공장에서 또는 사무실에서 일할 수도 있습니다. 어디를 가든지, 무엇을 하든지, 우리는 우리를 절대로떠나지 않으시는 주님의 임재 안에서 나아가 행할 것입니다.

이것은 하나님과 홀로 보내는 시간이 최우선순위이며 진정으로 소중한 시간임을 의미합니다. 그렇지만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이 우리 삶을 통해, 우리 개인의 공부와 묵상에서 다른 사람들의 삶 안으로 흘러가게 해야 합니다.

 

주목할 : 만일 여러분 중에 히브리서의 개요나 차트 작성 같은 성경 공부의 방법들을 나누기 원한다면, 그것을 보는 것은 나에게 기쁨이고 영광이 될 것입니다. 나는 더 배우기 원하고, 우리는 그리스도의몸의 지체로서 서로 격려하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제 이메일 주소는 davidross35@gmail.com 입니다.

하나님께서 여러분을 축복하셔서, 주님의 말씀이 여러분 안에 풍성히 거하시고, 세상을 축복하는 일에여러분을 사용하시기를 축복합니다.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

Hebrews Lesson 15

Lesson Fifteen

 

Hebrews 12:25-13:25 – The Practical Life of Faith

 

The Final Warning – Hebrews 12:25-29

He concludes with his last warning to the readers, urging them not to refuse Him who is speaking to them. It is the voice of God Himself, warning them against sin, rebellion and apostasy. It is impossible to avoid hearing His voice, because all the world will stand before His judgment (Hebrews 9:27). Remember the opening words of this letter. “In these last days, God has spoken to us by His Son.” (1:2) Jesus is God’s final answer.

God promised that “once more I will shake not only the earth, but also heaven.” (12:26) His purpose is to remove everything that can be shaken – everything that is not permanent, things that are temporary, things that have form but no essence, all that is counterfeit. God had shaken the world many times in the past, so that only the permanent, unshakeable things may remain.  He promises the Jewish Christians in this letter to once again shake their world.

Since the days of the Early Church, when this letter was written, God has continued to shake the world. Things that looked permanent – governments, totalitarian rulers, evil systems, unjust economies, centers of immorality, centers of anti-God activity—have been shaken. The apostle Peter tells us that God’s judgment will begin at the “household of God;” that is, the Church. (1 Peter 4:17) He adds that it will be even worse for those who do not believe. As we study this important epistle to the Hebrews, are you sensing that God is once again shaking the earth, removing things that can be shaken? Beginning with the Church . . .

At the end of history as we know it, God will shake the heavens and the earth one final time. Our God is a consuming fire. But we need not be anxious, for we have received a Kingdom that cannot be shaken. (12:28)

How must we respond? He is appealing to the Hebrew Christians by showing them how foolish it would be to leave all that they have received and return to Judaism. We must offer to God acceptable, spiritual worship, which is our bodies as His instruments of righteousness. We must respond in reverence and in the fear of the Lord. (The fear of the Lord is to turn away from evil and to turn wholeheartedly to the Lord; then we will be filled with awe and wonder at His mighty deeds.) Our God, who is a consuming fire, is also our Abba Father.

 

Four Areas of Love – Hebrews 13:1-4

  1. Mutual love in the body of Christ. The readers were ignoring this, even neglecting to meet together.
  2. Hospitality to strangers. Remember! A stranger could be an angel! Hospitality to others means welcoming each person as if that person were Jesus Christ.
  3. Prisoners (Hebrews 10:32-34). They had compassion on prisoners in the past; but they had grown cold, perhaps out of fear of persecution.
  4. Husband and wife. Love demands moral purity and affection.

 

Money and True Wealth – Hebrews 13:5-6

  • A Christian’s character must be free from the love of money. Money is the symbol of all that the possessions of the world have to offer. This is especially true during times of extreme hardship (such as the present pandemic) or persecution, when it is possible to lose all financial possessions.

 

  • Contentment is the power that conquers the love of money and enables us to depend on God’s promises. When we are content, we begin to love people, not money. The basis of our contentment is God’s promise to never leave or forsake us. He will care and provide for us with all His riches.
    • Some basics of contentment:
      • Trust in God’s faithfulness
      • Know God as Father
      • Continue to give thanks
      • Live without complaining
      • Show generosity by giving freely to meet others’ needs

 

Jesus Christ, the Same Yesterday, Today, and Forever – Hebrews 13:7-8

We are told to remember those who have led and nurtured us in our faith. (The writer of Hebrews was one of those leaders. See Hebrews 13:18-19.) We must remember the quality of our leaders: They taught the Word of God and lived their lives in accordance with it. We honor them by choosing to imitate their faith, and by passing it on to the next generation.

Jesus Christ is the One True Leader. He is consistent, the same in the past, the present and the future. He is the only one in whom we can place total confidence. He alone is eternal, permanent. He is always available to us, in His presence and peace.

 

Outside the Camp – Hebrews 13:9-14

  • We have an altar. Our altar is the perfect sacrifice of Jesus Christ. All the benefits of His grace are always available to us. So we do not need to cling to the old laws regarding food, festivals and other rituals. Our hearts are to be strengthened by His grace alone.
  • Outside the camp – The camp is not the secular world. We must not become other-worldly. The camp was Jerusalem – the old Jerusalem, the center of Judaism. Jesus was rejected by the religion of His day. Religion is not bad; all people are religious by nature. But we must go out from every form of religion that denies the cross of Jesus Christ as the one supreme, final sacrifice; or that claims that we do not need to share in Jesus’ sufferings.

Let us go out . . . to Jesus, bearing the abuse He endured and sharing in the fellowship of His sufferings. (Philippians 3:10-11)

 

Four Sacrifices That Please God – Hebrews 13:15-17

  1. The sacrifice of praise
  2. Doing good to others
  3. Sharing with others
  4. Obeying our leaders

 

Pray for Leaders – Hebrews 13:18-19

  1. To have a clear conscience
  2. To desire to act honorably in all things

Their prayers will enable the author to return to them sooner.

 

Benediction – Hebrews 13:20-21

The benediction given here is one of the most majestic and powerful benedictions in all of Scripture. It sums up the whole letter. Verse 20 sums up what God has done for us. Verse 21 sums up what He will do in us and through us.

What God has done. The author spoke of the wrath of God, but he prays with perfect confidence. He is the God of peace. Jesus Christ has brought peace to the world through the blood of the everlasting covenant. It is the peace of the Gospel of the Kingdom of God and of the Lamb. In God we have reconciliation and wholeness; shalom, the rest of God.

Jesus is the great Shepherd of the sheep. Jesus led these people, the wandering sheep, and laid down His life that they might come home. He continues to lead His sheep today. “Yea, though I walk through the valley of the shadow of death, I will fear no evil; for You are with me.” (Psalm 23:4)

What God will do. He will make you complete in every good work to do His will. God created you to do good works (Ephesians 2:10), and He will work in you to enable you to complete those works through Jesus Christ. Your works will be well pleasing in His sight. The author of the Letter to the Hebrews still had this faith, this confidence, in his readers who were tempted to turn away from Jesus. And God also has full confidence in you. The apostle Paul echoed God’s confidence when he said, “I am confident of this very thing, that He who has begun a good work in you will complete it until the day of Jesus Christ.” (Philippians 1:6) All glory be to God the Father, Son, and Holy Spirit.

The Greek word in Hebrews 13:21 that is usually translated as “equip you with everything good” (ESV) or “make you complete in every good thing” (NKJV) is katartizo. The actual meaning of this word is “to make you perfect.” Professor Howard Kuist (†1964), known in the West as the “father of the inductive Bible study method,” described this Greek verb as meaning “perfect in the sense that each part is joined, or fit together so that the blending produces a completeness.”

It was a household word. When a seamstress sewed together pieces of cloth for a garment, she used this word when she admired her artistic skills. When a potter skillfully shaped the clay on the wheel until he made a beautiful vessel, he had made the clay perfect. When a physician restored broken bones so that they were fit to function properly, he had made that leg or arm perfect; it would be fit to use. We might say today that when a Korean grandmother blended all her cabbages and other vegetables properly and then placed them in a clay pot to be buried underground to make kimchi that would last throughout the winter, the taste would be perfect.

The author of Hebrews concluded his letter with this “perfect” benediction. It is as though he prayed: “What you seamstresses do to make your garments fit to wear, what you physicians do to restore broken bones, what you musicians do to tune your instruments to make the sound perfect, may the God of peace do also for you, that you may be fit to do His will in every good thing.”

God takes all the pieces of our broken lives and restores them to produce perfect harmony. Nothing is broken that God cannot fix. No sickness exists that God cannot heal. There is no tragedy in any person’s life that God cannot transform into wholeness and peace.

 “Now the God of peace, who brought again from the dead the great Shepherd of the sheep with the blood of the eternal covenant, even our Lord Jesus, make you perfect in every good thing to do His will.” To do God’s will is the perfect way to live.

 

Final Greetings – Hebrews 13:22-25

The author tells us for the first time that he is writing from Italy, and that he will be traveling with Timothy to meet them in person.

 

Andrew Murray sums up the exhortation section with these 4 words:

  1. Take heed! (warning against negligence and sloth, disobedience, doublemindedness, unbelief, falling away)
  2. Press on! (on to perfection, to holiness, to rest, to deep knowledge of God, to communion with Jesus)
  3. Consider Jesus! He is the only remedy for all the weaknesses and problems in the Christian’s life. Consider Jesus! Fix your gaze on Him alone – as fully God, as fully man, in His obedience, His compassion, His suffering, His blood, His glory on the throne, His intercession. Consider that He lives in you!
  4. By faith! Go forth in faith! We can inherit every promise of the Bible, through obedience and trust, forsaking all, boldly drawing near to God, boldly going outside the camp, accepting all that God is doing now.

The foundation of all this is knowing God. (John 17:3)

 

As you conclude your study of this majestic book, take some time and ask the Holy Spirit to speak to you about how you are living your life now, how you might live more abundantly in the future. Recommit yourself to God, through Jesus Christ our Lord, in the power of the Spirit. And make plans to teach the truths of this book to someone else. Let your blessings flow to the world.

NEXT WEEK: Next week’s lesson will be on how to continue your personal study of the Letter to the Hebrews.

 

 

Posted in Uncategorized | Leave a comment